정읍가축시장 ‘화상경매 시스템’ 구축

2022.05.05 10:05:24

전북농협, 스마트폰 활용 비대면 거래 가능


[축산신문 김춘우 기자]


연내 관내 모든 가축시장에 적용 계획


농협 전북지역본부(본부장 정재호·아하 전북농협)는 순정축협(조합장 고창인)이 운영하는 정읍가축시장에서 스마트폰으로 거래 가능한 ‘비대면 화상경매 시스템’ 구축 공사를 완료하고 3일 본격 가동을 시작했다.

전북농협은 ‘가축시장 비대면 화상경매 시스템’ 구축 사업을 전라북도와 시군으로부터 공사비 일부를 지원받아 진행하고 있으며, 연말까지 축협 가축시장 9개소 전부에 적용할 계획이다. 현재까지 3개소(장계·임실·정읍)를 완료했으며, 상반기 내 순창과 익산을 추가하고 그 외 가축시장에 대해서도 연내 100% 구축을 목표로 중점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을 위해 농협경제지주에서는 ‘가축시장’이라는 인터넷 앱을 지난해 개발해 제공하고 있다. 축협 가축시장에 인터넷 방송 설비와 경매시스템을 갖추게 되면, 매도인과 매수인은 가축시장을 방문하지 않고도 스마트폰을 이용해  ▲경매 응찰 참여 ▲경매 실황 관전 ▲경매결과 안내 등의 서비스를 실시간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특히 향후 화상경매가 활성화 되면 가축시장 방문자 수를 최소화해 각종 질병 확산 예방에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정재호 본부장은 “우리 지역 가축시장은 ICT를 도입해 스마트폰으로 거래할 수 있는 경매시스템을 구축해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됐다”며 참여자들(매도인, 매수인)의 적극적인 이용을 당부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정읍=김춘우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