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금)

  • 흐림동두천 17.2℃
  • 흐림강릉 22.0℃
  • 흐림서울 19.4℃
  • 흐림대전 20.5℃
  • 구름많음대구 20.2℃
  • 흐림울산 22.6℃
  • 흐림광주 20.8℃
  • 구름많음부산 22.7℃
  • 흐림고창 19.4℃
  • 구름조금제주 23.0℃
  • 흐림강화 18.5℃
  • 흐림보은 19.9℃
  • 흐림금산 18.0℃
  • 구름많음강진군 22.8℃
  • 흐림경주시 20.2℃
  • 구름많음거제 23.8℃
기상청 제공

6월 20일~7월 20일

  • No : 3571
  • 작성자 : 도드람양돈농협 공판사업부 차장
  • 작성일 : 2017-06-23 11:13:27




공급물량 증가로 고돈가 다소 꺾일 듯

탕박 기준 kg당 5천300원선 내외 예상


◆생산=6월 도축두수는 5월보다 약5% 감소한 130만두 예상된다. 6월 도축일수가 현충일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21일로 적지않고 1일 도축두수도 약6.2만두 예상되어 역대 6월 물량중 가장 많은 물량이 출하될 것으로 보인다. 무더위로 인한 물량 감소가 예상되기는 하지만 생산자들이 혹서기 대비 또한 강화하고 있어 예전처럼 큰폭의 물량 감소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이것은 7월, 8월에도 이어져 하반기 전체 물량 또한 전년 대비하여 약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소비=돈육 판매의 성수기는 5월~8월이다. 따뜻한 날씨로 나들이 인구가 증가하고 하계 휴가 기간도 있기 때문에 전체적인 돈육 판매량이 증가한다. 이번 6월도 전체적인 돈육 소비는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돈육 소비가 선행되어 어느정도의 돈가 상승이 이뤄지고 있다. 하지만 원가 또한 상승하고 있어 전체 육가공 업체에는 부담이 될 것으로 보인다.  예상보다 상승폭이 커지고 있고, 거기에 따른 원가 상승을 판매가에 100% 전가할 수 없는 상황이라 생산자와 소비자  보다 중간 유통 단계가 어려움이 커질 것으로 보인다.


◆종합=6월 18일 현재 탕박기준 돈가가 5천749원/kg로 전월대비 10% 올라 있다. 전년 동월 대비해서도 5.7% 상승했다. 상승 요인으로 전체적인 소비 증가가 첫번째로 예상되지만 경락두수 비율 감소도 일정 부분 역할을 한 것으로 보인다. 7월에도 6월과 비슷한 물량이 출하될 것으로 보인다. 수입물량 증가와 더불어 전체 공급량이 늘어나기 때문에 돈가는 6월보다 하락한 5천300원 내외가 될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무더위로 인해 6월과 비슷한 경락두수 비율이 나타난다면 감소폭은 상당히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첨부파일

네티즌 의견 0



기자들 ASF 발생지역 활보…뿔난 양돈인들 “취재 방역수칙은 왜 없나”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을 계기로 가축방역의 상식이 통하지 않는 각 언론사들의 취재행태가 재현되면서 양돈농가들의 불만이 극에 달하고 있다. ASF의 ‘제3의 전파원’ 이 될 수 있는 만큼 언론사를 대상으로 한 ‘취재 방역수칙’ 이 마련돼야 한다는 지적까지 나오고 있다. 일선 지자체와 유관기관, 양돈농가 등 관련업계에 따르면 ASF가 발생한 파주와 연천지역에는 방송과 신문 등 각 언론사에서 파견한 수많은 기자들이 연일 장사진을 치고 있다. 현장에 파견된 방역 관계자들 사이에서는 “전세계적 관심사인 가축질병이 국내에서도 처음 확인된 만큼 다른 어떤 해외악성전염병 발생 때 보다도 많은 기자들이 동원된 것 같다”는 이야기도 나온다. 문제는 이들 발생농장과 살처분 작업 취재에 나섰던 기자들이 현장 탐문을 이유로 아무런 거리낌 없이 다른 양돈장들까지 드나들고 있다는 사실이다. 연천의 한 양돈농가는 지난 18일 “어제 방송국 기자가 무작정 농장을 찾아왔다. 동행한 카메라 기자는 허락도 받지 않은 채 이미 농장주변을 촬영하고 있었지만 누구도 방역복은 착용하지 않은 모습이었다”며 “잠시나마 대응은 해줬지만 상당히 불쾌하고 찜찜했다”고 전했다.

1만여 양봉농가 화합…벌꿀 우수성 홍보의 장
[축산신문전우중기자] 전국 양봉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화합과 결속을 다지는 44차 ‘전국양봉인의날 & 벌꿀축제’ 가 20여일 앞으로 다가왔다.한국양봉협회(회장 황협주)가 주최하고, 한국양봉협회 전북지회와 정읍시지부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오는 10월 16~17일 이틀간 가을 단풍으로 유명한 전라북도 정읍시 내장산 관광테마파크(내장산 문화광장)에서 진행된다.이번 44차 전국양봉인의날 & 벌꿀축제에는 주요 내빈을 비롯해 전국 양봉농가와 관련기관, 산업체, 학계 등 약 1만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할 예정으로, 양봉농가들의 화합을 도모하고 소비자에게 벌꿀의 우수성을 홍보하는 다양한 양봉산물 전시와 기자재 전시, 먹거리 체험관, 유명가수 초청 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제공될 예정이다.행사 첫째날 오후에는 정읍시 국민체육센터에서 ‘양봉산업발전 심포지엄’이 개최되며, 저녁에는 축하공연, 양봉인 노래자랑, 불꽃놀이 등 다채로운 행사가 준비되어 있다.이어 행사 2일차 오전에는 전국양봉인의날 행사 개막식과 양봉인 체육대회, 경품행사 등 양봉인이 직접 참여해 화합과 단합, 우의를 다지는 계기를 마련했다.이와 관련해 이번 행사를 주관하는 김종화 전북지회장은

1만여 양봉농가 화합…벌꿀 우수성 홍보의 장
[축산신문전우중기자] 전국 양봉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화합과 결속을 다지는 44차 ‘전국양봉인의날 & 벌꿀축제’ 가 20여일 앞으로 다가왔다.한국양봉협회(회장 황협주)가 주최하고, 한국양봉협회 전북지회와 정읍시지부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오는 10월 16~17일 이틀간 가을 단풍으로 유명한 전라북도 정읍시 내장산 관광테마파크(내장산 문화광장)에서 진행된다.이번 44차 전국양봉인의날 & 벌꿀축제에는 주요 내빈을 비롯해 전국 양봉농가와 관련기관, 산업체, 학계 등 약 1만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할 예정으로, 양봉농가들의 화합을 도모하고 소비자에게 벌꿀의 우수성을 홍보하는 다양한 양봉산물 전시와 기자재 전시, 먹거리 체험관, 유명가수 초청 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제공될 예정이다.행사 첫째날 오후에는 정읍시 국민체육센터에서 ‘양봉산업발전 심포지엄’이 개최되며, 저녁에는 축하공연, 양봉인 노래자랑, 불꽃놀이 등 다채로운 행사가 준비되어 있다.이어 행사 2일차 오전에는 전국양봉인의날 행사 개막식과 양봉인 체육대회, 경품행사 등 양봉인이 직접 참여해 화합과 단합, 우의를 다지는 계기를 마련했다.이와 관련해 이번 행사를 주관하는 김종화 전북지회장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