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9 (수)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토종닭협 제9대 회장에 문정진 후보 당선

“회원 모두 상생 발전하는 협회 만들 터 ”

 

문정진 현 토종닭협회 부회장<사진>이 제9대 토종닭협회 회장으로 선출됐다.
한국토종닭협회는 지난 28일 대전 유성 소재 라온컨벤션에서 2017년 정기총회를 열고, 새 협회장을 뽑았다.
이날 제9대 토종닭협회장 선거에서 문정진 후보는 총 42표 중 30표를 얻어 11표의 조명옥 후보를 제쳤다. 기권은 1표였다.
문 신임회장 임기는 앞으로 3년이다.
문 회장은 지난 80년 토종닭 종계사육을 시작했으며, 한국토종닭협회에서 등기이사 겸 상임부회장을 역임하는 등 국내 토종닭 산업 발전에 힘써 왔다.
문 회장은 당선소감에서 “전 회원이 함께하는 토종닭협회를 만들어가겠다”며 단합과 화합을 강조했다.
아울러 “농가 경쟁력 향상, 수급안정, 회원·회원사 상생방안 등 농가 권익보호와 산업 위상 강화를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위기의 한우산업 자조금 역할 중요” “도전, 안정, 투명, 소통이라는 키워드 아래 자조금의 역할에 충실한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 신임 민경천 한우자조금관리위원장<사진>이 지난 27일 한우자조금 회의실에서 전문지 기자간담회를 열고 한우자조금 운영방향에 대해 밝혔다. 민 위원장은 한우업계의 어려운 현실에 대해 충분히 이해하고 있으며, 한우자조금이 해야 할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급변하고 있는 한우업계의 상황에 능동적으로 대처하는 한우자조금이 될 수 있도록 ‘도전’, ‘안정’, ‘투명’, ‘소통’이라는 네 가지 키워드에 따라 운영방향을 설정해 나갈 것임을 거듭 강조했다. 그는 “한우자조금은 지난 10년간 소비촉진, 수급안정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한우산업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담당해 왔다. 하지만 한우업계는 향후 10년간 도전에 직면한 만큼 새로운 역할이 필요한 시기”라며 “앞으로 닥칠 위기에 보다 선제적으로 대처해 나갈 수 있도록 한우자조금의 역량을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속가능한 한우산업으로 유지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농가의 경영 안정이 중요하다고도 말했다. 한우농가의 경영효율화 및 소득향상을 위한 교육정보제공 사업을 내실화하고, 한우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