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31 (수)

  • -동두천 -0.5℃
  • -강릉 1.8℃
  • 흐림서울 -1.5℃
  • 구름많음대전 2.0℃
  • 구름조금대구 1.3℃
  • 구름조금울산 3.1℃
  • 맑음광주 -0.2℃
  • 구름조금부산 3.1℃
  • -고창 2.5℃
  • 흐림제주 4.4℃
  • -강화 -1.7℃
  • -보은 1.5℃
  • -금산 -0.3℃
  • -강진군 0.7℃
  • -경주시 4.0℃
  • -거제 3.9℃
기상청 제공

산란계농장 잇따라 AI 발생…방역 비상

농식품부, 화성·평택 농장 확진…경기지역 특별 경계령


잠깐 주춤하던 고병원성AI가 산란계농장에서 잇따라 발생, 또 다시 방역당국과 가금농장을 잔뜩 긴장시키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지난달 26일과 27일 각각 의심신고된 경기 화성시 산란계농장(사육규모 14만7천700수), 평택시 산란계농장(사육규모 14만3천수)에 대해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최종 정밀검사한 결과, 고병원성AI(H5N6형) 바이러스로 확진됐다.
이에 따라 지난달 29일 24시 기준으로 이번 고병원성AI 발생(지난해 11월 이후)은 총 16건으로 늘어났다.
산란계농장 발생은 지난달 3일 경기 포천에 이어 총 3건이 됐다.
살처분 가축 수는 71호 228만7천수(닭 32호 160만1천수, 오리 39호 68만6천수)로 늘어났다.
농식품부는 산란계농장에서 AI가 연달아 발생하면서 이번 대응이 확산 분수령이 될 것으로 판단, 지난달 27일 오후 6시부로 경기도 산란계농장을 대상으로 ‘AI 특별경계령’을 내렸다.
이에 따라 GP센터 등 진·출입 시 소독 강화, 5만 수 이상 농장 통제초소 설치 등 특별 방역에 들어갔다.
아울러 경기 화성·평택 농장과 역학관계에 있는 경기 안성·용인, 충남 천안·보령·홍성·당진·예산, 충북 음성에 있는 모든 산란계 농장과 시설 대상으로 검사·일제 소독을 벌이고 있다.
농식품부는 이번 AI 바이러스가 병원성이 매우 강하고 전염 속도가 빠를 뿐 아니라 감염된 오리에서 임상증상이나 폐사없이 바이러스를 지속 배출하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농장주는 매일 농장 내·외부를 철저히 소독하고 가금 폐사체가 평소보다 조금이라도 느는 등 의심 증상이 발견되면 방역상황실(1588-4060·1588-9060)로 즉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매일유업 평창올림픽 성공적 개최 위한 서포터 활동 나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공식 서포터인 매일유업이 동계 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와 후원품목인 유제품 브랜드 홍보를 위해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최근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에 의하면 대회 기간 중 선수단과 취재진 등에게 제공되는 흰 우유와 떠먹는 요구르트, 치즈 등의 유제품도 공급키로 했다고 밝혔다. 대회기간 공급될 유제품은 매일유업의 대표적인 흰 우유 브랜드인 ‘매일우유’를 비롯해 ▲소화가 잘되는 우유 ▲친환경 브랜드 상하목장 ▲떠먹는 요구르트인 매일 바이오 ▲상하치즈 등이다. 이번 평창동계올림픽대회는 내달 9일부터 25일까지 17일간 강원도 평창 및 강릉 일대에서 열릴 예정인데 직전 대회인 2014년 소치대회의 98개보다 많은 102개 종목경기가 치러진다. 또한 참가 선수단도 100여개국에서 6천500여명으로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리는 만큼 더욱 주목 받고 있다. 이에 따라 매일유업은 평창동계올림픽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와 더불어 참여하는 선수들을 응원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도 펼친다. ‘매일유업 기프트박스’ 캠페인은 스포츠 선수와 오피니언 리더들에게 매일유업의 2018 평창 후원 소식을 전하고, 후원 품목인 유제품 기부를 독려하며 평창동계올림픽을 위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