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9 (화)

  • 맑음동두천 5.2℃
  • 구름조금강릉 8.5℃
  • 맑음서울 5.5℃
  • 구름조금대전 6.7℃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8.2℃
  • 맑음광주 8.7℃
  • 맑음부산 10.1℃
  • 맑음고창 4.0℃
  • 맑음제주 8.2℃
  • 구름많음강화 1.4℃
  • 맑음보은 6.7℃
  • 맑음금산 6.3℃
  • 맑음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9.3℃
  • 맑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원산지둔갑 이렇게 확인합니다”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대한한돈협회 하태식 회장은 지난달 말 경북 김천 소재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조재호)을 방문, 원산지 표기에 대한 철저한 관리 및 단속을 통해 투명한 돼지고기 유통체계가 확립될 수 있도록 역할을 당부했다.한돈자조금 정상은 사무국장이 수행한 이날 방문에서 하태식 회장은 “원산지 둔갑판매는 양돈농가 뿐 만 아니라 소비자에게도 큰 피해를 초래할 수 밖에 없다”며 “더구나 돼지고기 수입이 급증, 원산지 둔갑판매의 위험성이 그 어느 때 보다 높아졌다. 지금까지 농관원이 관리 단속에 많은 성과를 올려왔지만 더 노력해 달라”고 주문하며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사진은 농관원 관계자가 수입육과 국산육을 판별하는 모습을 하태식 회장과 정상은 국장이 지켜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