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07 (수)

  • -동두천 9.1℃
  • -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8.0℃
  • 맑음대전 9.0℃
  • 흐림대구 6.9℃
  • 흐림울산 7.1℃
  • 흐림광주 8.6℃
  • 흐림부산 8.4℃
  • -고창 8.6℃
  • 흐림제주 11.4℃
  • -강화 7.2℃
  • -보은 6.6℃
  • -금산 7.1℃
  • -강진군 8.8℃
  • -경주시 7.2℃
  • -거제 9.3℃
기상청 제공

봉화군 초유은행으로 한우경쟁력 높여

관내 농가 협력농장 지정…폐사율 개선 등 기대


봉화군이 젖소 초유를 한우농가에게 무상 공급한다.

경북 봉화군은 젖소 초유를  이용한 ‘봉화군 초유은행’을 본격 운영한다.

봉화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는 초유은행은 젖소농가의 송아지가 사용하고 남은 초유를 65℃에서 30분간 살균 후 영하 20℃로 급속냉동 처리해 한우농가에 무상으로 공급한다.

군은 지역 내 젖소농가 2개소를 협력농장으로 지정했다.

한우송아지에게 초유급여는 매우 중요한 면역성분을 공급하는 것으로 한우농가는 조산, 난산, 또는 어미소의 젖 분비량이 적은 송아지에 젖소 초유를 급여할 경우 송아지 폐사율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 또한, 인근지역에서 초유를 구입하는 번거로움과 비용도 절감할 수 있다. 초유에는 면역항체, 비타민A, 무기물 등 각종 영양소가 일반우유에 비해 2~5배 높아 송아지 설사와 감염증 예방 등 송아지의 질병 저항성을 크게 높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봉화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초유은행은 한우농가에 있어 반드시 필요한 서비스다. 초유은행 운영을 통해 한우농가의 생산성을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무허가축사 적법화 무조건 기한 연장 아니다 “무허가축사 적법화, 농가에겐 너무 어렵다.” 전국한우협회 춘천시지부(지부장 우문수)는 지난 2일 춘천국립박물관에서 제5기 출범식을 겸한 무허가축사 적법화 설명회<사진>를 개최했다. 이날 발표자로 나선 강원도청 박근수 사무관은 무허가축사 적법화와 관련해 농가 스스로가 잘 챙겨 대처해야 할 부분이 많다고 강조했다. 박근수 사무관은 “무허가축사 적법화 담당자로 일하면서 그간의 과정에 대해 모든 설명드리기 어렵다. 최근 적법화 유예기간이 연장된 것으로 알려졌는데 무조건 연장이 아니라 조건부 연장이라는 점을 반드시 유념하셔서 피해를 보시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건부 유예를 강조한 것은 우선 3월 24일까지 적법화 신청서를 농가가 직접 반드시 제출해야 하며, 신청서를 제출한 농가에 대해서만 6개월의 유예기간이 주어진다는 점을 지적한 것이다. 또한, 유예기간 내에 적법화 추진 계획서를 제출한 농가만이 추가의 유예기간이 주어진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에 대해 많은 농가들은 단순히 유예기간이 연장된 것으로 알고 있었다고 말하며, 자세한 신청서 작성방법에 대해 문의하기도 했다. 또한, 이날 설명회에서는 무허가축사 적법화와 관련한 제도적 모순점에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