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9.8℃
  • 구름많음강릉 26.5℃
  • 구름조금서울 30.2℃
  • 구름많음대전 30.2℃
  • 맑음대구 28.9℃
  • 맑음울산 28.1℃
  • 맑음광주 30.6℃
  • 맑음부산 29.9℃
  • 맑음고창 30.4℃
  • 구름조금제주 30.3℃
  • 구름조금강화 29.6℃
  • 맑음보은 29.2℃
  • 맑음금산 27.2℃
  • 구름조금강진군 29.5℃
  • 구름조금경주시 28.4℃
  • 구름조금거제 29.7℃
기상청 제공

한우사업조합장협의회, “소규모 농가 보호 축협이 앞장서야”

정액공급체계 변화 필요성 강조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한우사업조합장협의회(회장 이석재·충주축협장)가 소규모 농가 보호에 축협이 앞장서야 한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한우사업조합장협의회는 지난달 31일 농협본관 화상회의실에서 올해 제2차 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조합장들은 송아지가격 상승, 사육두수 증가 등 수급동향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축협이 소규모 농가 보호에 앞장서야 한다고 했다.
조합장들은 이어 올해 전국한우경진대회 개최계획, 가축시장 업무준칙 마련 등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최근 조사된 축협 지도직원 만족도 설문조사 결과에 대해선 일선 지도직 직원의 교육과 인사 등 처우개선은 물론 다양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했다.
조합장들은 맞춤형 계획교배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지적하고 정액공급체계에 새로운 변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