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8 (월)

  • 맑음동두천 12.8℃
  • 맑음강릉 13.1℃
  • 맑음서울 12.0℃
  • 맑음대전 14.6℃
  • 맑음대구 16.1℃
  • 맑음울산 17.3℃
  • 연무광주 12.5℃
  • 연무부산 16.2℃
  • 맑음고창 13.2℃
  • 박무제주 14.9℃
  • 맑음강화 12.4℃
  • 맑음보은 14.0℃
  • 맑음금산 14.6℃
  • 맑음강진군 15.1℃
  • 맑음경주시 17.3℃
  • 구름많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유가공협 올 사업규모 전년보다 줄 듯

집유량 감소예상 따라…내달 22일 총회 상정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유가공협회 올해 살림살이는 전년도 보다 감소할 전망이다.
지난 22일 한국유가공협회(회장 정수용·사진)에 의하면 회원사를 대상으로 한 협회비는 집유량을 기준으로 거출하는데 지난해 206만톤이었던 집유량이 올해 203만톤으로 감소할 것으로 추정됨에 따라 협회예산도 그에 상응하게 세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국내산 우유와 유제품 수출을 위해 지난 5년 동안 추진해 온 해외공동마케팅사업은 소기의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보고 올해도 유가공업체 20억원과 정부보조 20억원등 40억원으로 전년도 수준은 될 것으로 한 관계자는 내다봤다.
이 관계자는 “이러한 계획안은 내달 22일 열릴 총회에 상정할 계획”이라고 말하고 “지난 37년 동안 사용했던 사무실을 건물주 요청에 따라 올 상반기 이전키로 하고 후보지를 강남지역으로 물색중인데 이 문제도 총회에 상정하여 논의할 방침”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