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화)

  • 맑음동두천 8.0℃
  • 흐림강릉 11.1℃
  • 구름조금서울 9.0℃
  • 맑음대전 9.1℃
  • 흐림대구 14.6℃
  • 울산 15.8℃
  • 맑음광주 11.2℃
  • 구름조금부산 16.5℃
  • 맑음고창 9.4℃
  • 구름조금제주 16.5℃
  • 맑음강화 5.8℃
  • 흐림보은 6.9℃
  • 맑음금산 6.2℃
  • 구름조금강진군 12.6℃
  • 맑음경주시 14.6℃
  • 구름조금거제 16.1℃
기상청 제공

방송/연예

‘연애의맛’ 김보미는 오랜만에 보기도 했으니까 라며...


[축산신문 주다영 기자] 지난 6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2' (이하 '연애의 맛2')에는 다시 가까워지는 고주원-김보미 커플의 모습이 그려진 가운데 한 동안 서먹했던 두 사람은 다시 한강에서 재회했다.김보미는 "오랜만에 보기도 했으니까"라며 대화를 하고 싶은 마음을 전했고, 고주원은 "40일?"이라며 다툰 후 40일만에 만났음을 강조했다.


김보미는 "다시 보면 괜찮아질거라고 생각했는데, 텀이 생겼다"고 했다. 고주원은 "편해졌다고 생각했는데 예전처럼 어색해진 것 같아서?"라고 물었고, 김보미는 "어색해진 게 아닌데 주변에서는 '오빠랑 연락 중이면 따로 만날 수 있는거 아니냐'라고 물어본다. 그때 저는 '촬영 때문에 나를 만나는지', 일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을 것 같고"라며 속마음을 고백했다.


고주원은 "일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일이라고 생각하면 못 만난다"고 단호하게 말하는 한편, "내 마음은 같이 있으면 좋아요"라고 전하기도 했다.


이어 "조금은 느리고, 표현이 답답하더라도 항상 그렇지는 않을 것이다. 좋아하는 감정은 못 숨기는 거다"며 "믿고 기다려주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