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6 (금)

  • 구름많음동두천 26.8℃
  • 구름조금강릉 29.1℃
  • 구름많음서울 28.7℃
  • 구름많음대전 28.9℃
  • 흐림대구 30.3℃
  • 구름많음울산 31.1℃
  • 흐림광주 27.7℃
  • 구름조금부산 31.3℃
  • 흐림고창 26.9℃
  • 맑음제주 30.0℃
  • 구름조금강화 28.2℃
  • 구름많음보은 29.6℃
  • 흐림금산 28.0℃
  • 흐림강진군 28.5℃
  • 흐림경주시 30.3℃
  • 구름조금거제 30.3℃
기상청 제공

라이프

‘2019 생활사투리’ 개그감을 뽐내며 시청자들의 배꼽 사냥에 나선다.


[축산신문 주다영 기자] 11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는 과거 많은 사랑을 받았던 ‘생활사투리’를 업그레이드 한 ‘2019 생활사투리’가 재편, 시청자에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2019 생활사투리’에서는 ‘개콘’을 부흥기로 이끈 주역 박준형이 컴백, 코너의 중추 역할을 맡으며 안정감 있는 꽁트를 선보였다.


강사 특유의 말투와 적재적소의 차진 멘트 등 전설다운 명불허전 개그감을 뽐내며 시청자들의 배꼽 사냥에 나선다.


새로워진 ‘2019 생활사투리’에서는 새롭게 충청도 사투리를 담당하는 배정근이 합세, 더욱 풍성한 웃음을 자아냈다.


배정근은 충청도 방언의 나른한 느낌을 있는 그대로 표현, 녹화 현장을 웃음으로 뒤집어지게 만들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방언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꽁트와 접목해 센세이션을 일으킨 ‘생활사투리’는 뉴페이스 영입 등, 신구의 절묘한 조화로 다시 한 번 전국에 사투리 유행을 예고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