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4.0℃
  • 구름많음강릉 25.3℃
  • 천둥번개서울 24.0℃
  • 구름많음대전 21.8℃
  • 흐림대구 23.8℃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3.1℃
  • 흐림부산 22.5℃
  • 흐림고창 23.3℃
  • 흐림제주 23.7℃
  • 맑음강화 24.3℃
  • 흐림보은 19.8℃
  • 흐림금산 20.6℃
  • 흐림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제 23.3℃
기상청 제공

“양봉 연구기관 전문화…대학연구소 지원 필요”

정인화 의원 주최 양봉산업 육성 정책토론회 제기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정인화 의원(대안정치연대, 전남광양·곡성·구례)은 지난달 26일 국회의원회관 제6간담회실에서 ‘양봉산업육성법 제정에 따른 지방자치단체의 과제’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양봉산업의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안’(양봉산업육성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이후 하위법 마련 등 후속조치 논의를 위한 자리였다. 
토론회 좌장에는 함태성 강원대학교 교수가 맡았으며, 이날 발제자로 나선 조남준 농촌진흥청 잠사양봉소재과 과장은 ‘양봉산업육성법’ 이후 국가 연구기관의 전문화와 대학연구소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개진했다. 
이어 박관규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정책연구실장과 유제범 국회입법조사처 입법조사관은 국내외 입법 사례를 통해 향후 조례 제정 시 각 지자체 특성에 맞는 지역별 양봉산업육성 정책이 추진돼야 한다고 조언했다. 
아울러 김용율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과장은 밀원수종 종자생산을 위한 종자공급원이 확대돼야 한다는 의견을 피력했으며, 이순주 꿀벌살리기 그린캠페인네트워크 단장은 꿀벌 보존을 위한 지역과 시민, 정부 간 거버넌스 마련의 필요성을 주장했다.  
이어 양원모 자연환경국민신탁 시민모니터링단은 꿀벌의 소유 귀속관계나 도시농업법 규율을 받는 도시 양봉인의 문제 등 현장의 문제점이 해결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번 토론회를 주최한 정인화 의원은 “‘양봉산업육성법’이 제정된 만큼 이제 시행령 및 부령의 위임입법과 조례의 자치입법을 잘 해내는 것이 중요하다”며 “오늘 토론회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과 지적들이 실제 법 시행과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