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30 (금)

  • 구름조금동두천 19.2℃
  • 맑음강릉 23.7℃
  • 구름조금서울 21.1℃
  • 박무대전 21.0℃
  • 박무대구 21.7℃
  • 맑음울산 22.6℃
  • 박무광주 22.0℃
  • 박무부산 22.5℃
  • 맑음고창 22.8℃
  • 구름조금제주 25.1℃
  • 맑음강화 21.6℃
  • 구름조금보은 19.0℃
  • 구름조금금산 18.6℃
  • 맑음강진군 22.1℃
  • 맑음경주시 21.6℃
  • 맑음거제 23.8℃
기상청 제공

전북농기원, 신품종 ‘장원벌’ 보급 위한 양봉 신기술 교육

신품종 특성 공유…질병관리 기술 강의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전라북도농업기술원(원장 김학주)에서는 지난달 23일 도립미술관 대강당에서 도내 양봉농가 200여 명을 대상으로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신품종 장원벌 보급을 위해 양봉 신기술 교육<사진>을 실시해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번 교육은 전북도에서 양봉농가의 생산성 향상을 위해 추진하는 신품종 꿀벌 보급 지원사업에 대한 설명회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잠사양봉소재과 최용수 박사의 낭충봉아부패병 저항성 토종벌 사양관리 및 우수 꿀벌 ‘장원벌’ 특성과 질병관리 기술 강의도 진행됐다.
낭충봉아부패병은 토종벌 애벌레에 발생하는 바이러스 질병으로, 지난 2009년 최초 발생된 이후 치료제가 없어 매년 많은 토종벌이 폐사로 이어지고 있다.
하지만 농촌진흥청에서 2017년 저항성 토종벌 품종이 개발하여 금년부터 보급할 계획이다.
전라북도에서는 증식보급 시범사업을 지원하여 임실군 시범농가가 영광 안마도에서 종봉을 증식하고 있다.
한편 전라북도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이번 교육을 계기로 도내 토종벌 및 꿀벌 산업이 활성화되고, 양봉농가의 소득이 향상되길 바란다”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