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목)

  • 흐림동두천 17.5℃
  • 구름많음강릉 19.9℃
  • 흐림서울 19.1℃
  • 흐림대전 18.4℃
  • 구름많음대구 21.8℃
  • 맑음울산 21.6℃
  • 구름많음광주 21.6℃
  • 맑음부산 23.8℃
  • 구름많음고창 20.1℃
  • 맑음제주 21.6℃
  • 흐림강화 18.1℃
  • 흐림보은 18.1℃
  • 흐림금산 18.9℃
  • 맑음강진군 22.6℃
  • 구름많음경주시 22.7℃
  • 구름조금거제 20.2℃
기상청 제공

라이프

`VIP` 밝혀지면서 극에...?


[축산신문 이재형 기자] 28일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월화드라마 ‘VIP’(극본 차해원, 연출 이정림)는 백화점 상위 1% VIP 고객을 관리하는 VIP 전담팀 사람들의 비밀스러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 드라마다.


이상윤은 성운백화점 VIP 전담팀 전반을 이끌어가는 팀장으로 어떠한 일에도 평정심을 유지하며 맡은 일을 일사천리 처리해 회사 내 남녀불문 동경의 아이콘으로 칭송받는 박성준 역을 맡았다.


올곧음으로 여겨졌던 박성준이 사실 말할 수 없는 비밀을 갖고 있다는 것이 밝혀지면서 극에 긴장감을 끌어낸다.


아내 나정선(장나라)에게 ‘고마워 앞으로도 잘 부탁해’ 라고 쓴 손편지와 꽃배달을 보낸 남편 박성준(이상윤). 요즘 부쩍 힘들어 보이는 남편에게 “쉬엄쉬엄 해” 라며 따뜻하게 챙기는 정선. 겉으로 보기엔 아무 문제 없이, 잘 살고 있는 것처럼 보이는 부부. 하지만 ‘보고 싶어요’ 라는 문자를 받고, 고민에 빠진 성준의 모습 뒤로 ‘가장 믿고 싶은 사람의 가장 믿기 싫은 진실’ 라는 자막은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켰다.


이상윤은 “1년 만에 드라마 촬영장으로 복귀, 기대 반 긴장 반으로 시작했다. 하지만 처음부터 스태프들과 배우들 모두 호흡이 잘 맞아서 즐거웠다. 지금도 매 순간들을 행복하고 재미있게 작업하고 있다”며 “최선을 다해 웰메이드 드라마를 만들고 싶다.


배우, 감독님, 대본, 스태프들까지 모든 박자가 훌륭하게 맞아떨어지는 만큼 좋은 결과가 탄생할 거 같다는 조심스러운 생각이 든다”고 전했다.제작진 측은 “배우 이상윤의 폭넓은 연기력과 매력 넘치는 박성준 캐릭터가 합을 이루며 극강의 시너지를 생성할 것”이라며 “‘이상윤한테 이런 모습이 있었어?’라는 놀라움을 줄 정도로,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의 지축을 뒤흔들, 이상윤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워킹맘으로 치열하게 살아가는 송미나(곽선영)는 집을 나서며 ‘박성준 팀장’과의 통화 연결을 고민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현아(이청아)는 나정선과 미묘하게 날 선 분위기를 풍겨 긴장감이 고조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