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2 (토)

  • 맑음동두천 14.8℃
  • 구름조금강릉 18.6℃
  • 맑음서울 15.6℃
  • 맑음대전 14.2℃
  • 구름조금대구 15.6℃
  • 구름조금울산 19.0℃
  • 맑음광주 16.3℃
  • 구름조금부산 19.1℃
  • 맑음고창 13.6℃
  • 맑음제주 18.9℃
  • 맑음강화 16.5℃
  • 맑음보은 9.8℃
  • 구름조금금산 11.0℃
  • 맑음강진군 12.8℃
  • 구름많음경주시 19.1℃
  • 구름조금거제 19.7℃
기상청 제공

라이프

'청일전자 미쓰리' 범상치 않은 존재감으로 기대를~?


[축산신문 주다영 기자] tvN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연출 한동화, 극본 박정화, 제작 스튜디오 드래곤·로고스 필름) 측은 5회 방송을 앞둔 9일, '짠내' 폭발하는 잠적 생활을 청산하고 모습을 드러낸 오만복(김응수 분) 사장의 근황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유진욱(김상경 분) 부장과의 진지한 술자리부터 작업반장 최영자(백지원 분)와의 한낮 추격전까지 역시나 범상치 않은 존재감으로 기대를 증폭한다.


이와 함께 오만복이 회사 앞에서 우연히 작업반장 최영자(백지원 분)의 레이더망에 포착되고, 최반장의 호통에 사장의 체면도 내던지고 줄행랑치는 모습도 공개돼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속, 나란히 앉아 속사정을 털어놓는 두 사람의 모습에서 과연 어떤 이야기가 오갔을지 오사장의 컴백 초읽기에 기대가 쏠린다.


그때 오만복이 심장을 움켜 쥐며 주저 앉았다.


구지나는 급하게 약을 챙겨 오만복을 일으켰다.


두 사람을 목격한 이가 있었다.


9일 방송되는 5회에서는 잠적 중이던 오만복 사장이 구지나(엄현경 분)와 함께 회사를 매각하기 위해 은밀하게 움직인다.


특히, 실종된 줄로만 알았던 오사장이 유부장과 만나는 모습이 포착되며 직원들은 술렁이기 시작한다.


'청일전자 미쓰리' 제작진은 "오만복 사장과 유진욱 부장의 만남으로 인해 유부장을 향한 직원들의 불신이 시작된다. 오사장이 다시 직원들 앞에 모습을 드러낸 이유는 무엇이었는지, 그의 등장으로 인해 청일전자에 어떤 변화가 찾아올지 함께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