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2 (토)

  • 맑음동두천 14.8℃
  • 구름조금강릉 18.6℃
  • 맑음서울 15.6℃
  • 맑음대전 14.2℃
  • 구름조금대구 15.6℃
  • 구름조금울산 19.0℃
  • 맑음광주 16.3℃
  • 구름조금부산 19.1℃
  • 맑음고창 13.6℃
  • 맑음제주 18.9℃
  • 맑음강화 16.5℃
  • 맑음보은 9.8℃
  • 구름조금금산 11.0℃
  • 맑음강진군 12.8℃
  • 구름많음경주시 19.1℃
  • 구름조금거제 19.7℃
기상청 제공

라이프

놀이공원에서 닭다리 빨리 먹기?? '살림남'


[축산신문 이재형 기자] 9일 오후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이하 ‘살림남2’)에서는 김승현 가족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놀이공원에서 닭다리 빨리 먹기 대회가 열렸다.


개그맨 박성호의 진행으로 열린 이 행사에 최민환이 자신만만하게 도전장을 내밀었다.


김승현은 이상하게 옷을 꾸며 입고 향수까지 뿌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상한 낌새를 느낀 김승현의 어머니는 아버지를 대동한 채 김승현의 공연장을 찾아가보기로 했는데. 김승현 어머니는 예비 며느리를 구경할 생각에 큰 기대감에 차올랐다.


김승현의 말을 믿지 않는 듯했던 김승현의 아버지도 "키도 아담하고 얼굴도 복스럽고 살림도 잘하고 음식도 잘하고 애도 많이 낳고 가족에게도 잘하고."라며 자신만의 예비 며느리 이상형을 밝히며 설레했다.


김승현의 어머니는 바라는 게 많은 아버지에게 "가서 입다물고 있으라"고 못마땅해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