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2 (토)

  • 맑음동두천 15.3℃
  • 구름조금강릉 18.7℃
  • 맑음서울 15.8℃
  • 맑음대전 14.1℃
  • 맑음대구 17.3℃
  • 구름조금울산 18.9℃
  • 맑음광주 16.2℃
  • 맑음부산 18.9℃
  • 맑음고창 13.5℃
  • 맑음제주 19.1℃
  • 맑음강화 16.4℃
  • 맑음보은 9.4℃
  • 구름조금금산 10.7℃
  • 맑음강진군 12.5℃
  • 구름많음경주시 19.1℃
  • 구름조금거제 19.8℃
기상청 제공

라이프

“까멜리아 치부책” 노규태는 특별대우를 좋아하는 자신에게 땅콩서비스 한번을!


[축산신문 주다영 기자] KBS 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이 본방사수를 안 할 수 없게 만드는 스틸컷을 전격 공개했다.


동백이 쏘아올린 ‘까멜리아 치부책’ 후폭풍은 9일 방송으로 이어진다.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사진에는 치부책을 지키려는 동백과 이를 빼앗으려는 노규태의 모습이 담긴 것.


노규태는 특별대우를 좋아하는 자신에게 땅콩서비스 한번을 안주더니 도리어 고소하겠다고 나선 동백에게 날카로운 눈빛을 보내고 있다.


그를 바라보는 동백의 눈빛도 만만치 않다.


옹산 쭈구리였던 소심한 태도와는 확연하게 달라진 동백은 규태를 차갑게 노려보고 있다.


용식(강하늘)은 마을을 돌아다니면서 수사를 했고 까불이가 규태(오정세)가 아닌지 의심을 했다.


용식은 변소장에게 “노규태는 애매하다. 애매하게 나쁜 놈 인 것 같아서 헛갈린다”라고 말했다. 


동백이 쏘아올린 ‘까멜리아 치부책’은 옹산에 어떤 피바람을 몰고 올지 궁금증을 자아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