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2 (토)

  • 맑음동두천 15.3℃
  • 구름조금강릉 18.7℃
  • 맑음서울 15.8℃
  • 맑음대전 14.1℃
  • 맑음대구 17.3℃
  • 구름조금울산 18.9℃
  • 맑음광주 16.2℃
  • 맑음부산 18.9℃
  • 맑음고창 13.5℃
  • 맑음제주 19.1℃
  • 맑음강화 16.4℃
  • 맑음보은 9.4℃
  • 구름조금금산 10.7℃
  • 맑음강진군 12.5℃
  • 구름많음경주시 19.1℃
  • 구름조금거제 19.8℃
기상청 제공

라이프

`모던 패밀리` 공감의 리액션을 보인 것


[축산신문 이재형 기자] 두 사람은 11일 방송하는 MBN ‘모던 패밀리’에서 백일섭의 제주 여행기를 스튜디오에서 모니터하던 도중, 2세에 대한 생각을 털어놓는다.


백일섭이 사미자-김관수 부부의 제주도 여행에 합류해 사미자의 큰 딸을 함께 만나러 가는데, ‘딩크족’으로 사는 사미자의 큰 딸 이야기가 나오자 임고 부부가 공감의 리액션을 보인 것.


임고 부부는 10년 넘는 친구에서 부부가 된 풀 스토리를 '모던 패밀리'에서 공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2014년 결혼한 6년차 부부이자, 40대 후반이지만 20대 신혼 못지 않는 깨방정 금실로 부러움을 자아내고 있다.


제작진은 “사미자-김관수 부부가 큰 딸이 ‘딩크’로 사는 모습에 한때 아쉬움을 가지기도 했다. 이를 본 임고 부부가 사미자, 백일섭 등 부모 세대와 달리 2세 없이도 행복하게 잘 사는 요즘 부부들의 이야기를 대변해줬다. 스튜디오 MC인 이수근과 김정난도 격한 수긍과 함께 이 시대의 다양한 ‘모던 패밀리’의 모습을 응원했다.


사미자 모녀의 진솔한 이야기가 5060 부모 세대는 물론 2030 부부들에게도 깊은 공감을 선사할 것”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