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2 (토)

  • 맑음동두천 15.3℃
  • 구름조금강릉 18.7℃
  • 맑음서울 15.8℃
  • 맑음대전 14.1℃
  • 맑음대구 17.3℃
  • 구름조금울산 18.9℃
  • 맑음광주 16.2℃
  • 맑음부산 18.9℃
  • 맑음고창 13.5℃
  • 맑음제주 19.1℃
  • 맑음강화 16.4℃
  • 맑음보은 9.4℃
  • 구름조금금산 10.7℃
  • 맑음강진군 12.5℃
  • 구름많음경주시 19.1℃
  • 구름조금거제 19.8℃
기상청 제공

라이프

불타는 청춘… 저녁으로 불 때는 당번이었다고…?


[축산신문 주다영 기자] 안혜경은 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새 친구로 출연했다.


청춘들이 없는 경북 청도의 숙소에 제일 먼저 도착한 안혜경은 숙소 곳곳을 살펴보며 "시골 우리집 같다. 중학교 2학때까지 불을 때며 살았다"며 "아침, 저녁으로 불 때는 당번이었다"고 말했다.


안혜경은 구본승의 팬이었다고 밝히기도 했는데, 그는 “중학교 때 ‘종합병원’ 드라마가 좋았다”며 구본승 출연 드라마를 언급했다.


안혜경은 “(불타는 청춘을) 진짜 자주 본다”면서 “나오고 싶었고, 만나 뵙고 싶었다”고 밝혔다.멤버들과의 친분에 대해선 “따로 친분 있는 분은 없고, 민용 오빠만 아는 사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