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3℃
  • 맑음강릉 19.0℃
  • 맑음서울 17.9℃
  • 맑음대전 15.5℃
  • 맑음대구 15.1℃
  • 맑음울산 17.4℃
  • 맑음광주 18.4℃
  • 구름조금부산 20.0℃
  • 맑음고창 14.7℃
  • 흐림제주 21.5℃
  • 구름많음강화 12.5℃
  • 맑음보은 12.5℃
  • 구름많음금산 13.2℃
  • 구름조금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14.2℃
  • 구름많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전국축산물품질평가 대통령상에 박태환씨

제17회 ‘평가대상’ 수상자 발표…국무총리상에 충남 논산 김용태씨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경남 산청의 박태환 대표(태원농장)가 제17회 전국축산물품질평가 대상에서 대통령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농림축산식품부와 축산물품질평가원은 지난 12일 ‘제17회 전국축산물품질평가대상’ 결과를 발표했다.
전국축산물품질평가는 축산농가의 고품질 축산물 생산의욕을 고취시키고 우수 축산물 생산모델을 발굴, 노하우를 공유해 농가 소득에 기여하고자 그 해 가장 좋은 품질의 한우, 한돈, 육우, 계란 생산 농가를 선정하는 것이다.
영예의 대통령상은 양돈부문의 박태환 농가로 현재 4천300여두(모돈 315두, 자돈 1천497두, 비육돈 2천502두)를 사육하며 평가기간 동안 5천334두를 출하, 육질 1+등급 이상 출현율이 전국 평균인 31.8%보다 20.8%p 높은 52.6%로 나타났다.
또한, 박태환 농가는 단순히 고수익을 위한 양돈에 머물지 않고 소비자에게 전해지는 품질까지 고려하여 자연친화적인 양돈장 신축, 사양프로그램 준수, 대학과의 공동연구 등 지속가능한 양돈산업 구축을 위해 부단한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국무총리상은 한우부문 김용태 농가로 260여두(번식우 168두, 비육우 56두, 송아지 34두) 사육규모이며 평가기간 동안 37두를 출하하여 육질 1+등급 이상 출현율이 전국 평균인 60.0%보다 34.6%p 높은 94.6%를 달성했다.
김용태 농가의 경우 외부에서 송아지를 구입하지 않고 100% 자가 생산한다. 평균 출하시기가 26.8개월로 전체평균 30.5개월보다 3.7개월 빠르고 등지방두께가 평균대비 68%에 불과(9.4mm)하며 등심단면적은 평균 94㎠에 달한다. 12월 1일부터 변경된 쇠고기 품질평가 기준 개정의 방향성에 부합하는 우수한 모델이다.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은 각 축종별로 양돈부문 이재형 농가, 한우부문 구희선 농가, 육우부문 정봉구 농가, 계란부문 김주홍 농가가 수상했다.
축산물품질평가원 장승진 원장은 “수상 농가의 사양 방식은 국내산 축산물 품질개선의 방향성과 부합하는 우수 모델로서 사양기술을 널리 전파하겠다”고 말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