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 (월)

  • 맑음동두천 16.4℃
  • 맑음강릉 15.5℃
  • 맑음서울 16.8℃
  • 맑음대전 18.3℃
  • 구름조금대구 17.2℃
  • 구름많음울산 15.0℃
  • 구름많음광주 17.4℃
  • 구름많음부산 14.6℃
  • 맑음고창 14.9℃
  • 구름많음제주 15.4℃
  • 맑음강화 12.4℃
  • 맑음보은 17.0℃
  • 맑음금산 17.3℃
  • 구름많음강진군 17.8℃
  • 구름많음경주시 17.4℃
  • 구름많음거제 15.5℃
기상청 제공

농어촌공사, 코로나 극복 위해 임원진 급여 30% 반납

일반직원은 자발적 성금모아 나눔 동참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지난 25일 상임이사 및 부서장급 이상 임원은 급여 일부를 반납하고 일반직원은 자발적 성금 모금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고통분담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김인식 사장을 비롯한 특정직을 포함한 임원급 10명은 4개월간 월 급여의 30%를, 부서장급 130여명은 일정범위 내에서 임금을 반납한다. 또한 일반 직원들은 3월 중순부터 코로나19 성금모금을 진행 중이다.
모아진 기부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어촌 지역경제 및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김인식 사장은 “위기 상황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 보탬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모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범정부적 노력에 동참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