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4 (수)

  • 흐림동두천 17.3℃
  • 흐림강릉 18.6℃
  • 흐림서울 17.6℃
  • 흐림대전 16.6℃
  • 구름많음대구 20.5℃
  • 구름많음울산 19.3℃
  • 흐림광주 17.9℃
  • 구름조금부산 21.0℃
  • 흐림고창 17.5℃
  • 맑음제주 20.9℃
  • 흐림강화 16.0℃
  • 흐림보은 14.6℃
  • 흐림금산 13.6℃
  • 구름조금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19.7℃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아스피린, 분만젖소 염증 줄이고 원유생산 증가 도움

미국 파크대학 연구팀 실증 테스트 결과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분만한 젖소에게 아스피린을 먹일 경우 질병 발병을 줄이고 원유 생산도 늘어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파크대학 연구팀이 펜실베이니아 목장의 246마리 젖소를 대상으로 비스테로이드성 항염증제인 아스피린을 알약 또는 덩어리 형태로 투약한 결과, 이들 젖소들이 그렇지 않은 소들에 비해 대사 스트레스와 유방염 등 발병이 줄었고, 두 번 이상 분만한 다산우의 경우는 첫 60일 동안 하루 약 1.6kg의 원유를 더 생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책임연구자인 앤드린 바라간 박사는 “분만 전후에 스트레스와 염증 증가로 유방염과 자궁염 등의 감염확률이 40% 증가하는데, 아스피린 복용 같은 쉬운 방법으로 분만초기 질병을 예방함은 물론 젖소 복지향상, 치료비용 절약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전 연구에서도 비스테로이드성 항염증제가 산후 젖소의 염증을 줄이고 원유생산을 증가시킬 수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지만, 기존 방법은 약물을 젖소의 반추위에 주입하거나 음용수에 혼합해 복용하는 것이어서 실시하기가 어렵고 투여량도 부정확한 문제가 남아있었다.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