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4 (수)

  • 구름많음동두천 16.9℃
  • 맑음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17.9℃
  • 구름많음대전 18.3℃
  • 구름많음대구 20.3℃
  • 구름많음울산 19.7℃
  • 흐림광주 18.7℃
  • 구름많음부산 22.0℃
  • 흐림고창 18.5℃
  • 맑음제주 20.9℃
  • 구름많음강화 15.2℃
  • 흐림보은 17.2℃
  • 흐림금산 15.5℃
  • 구름많음강진군 21.4℃
  • 구름많음경주시 20.7℃
  • 흐림거제 19.1℃
기상청 제공

오리협·오리자조금, “공동 마케팅으로 위기의 외식업 살린다”

외식 프랜차이즈 ‘포차천국’과 MOU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업계, 외식시장 확대·중량단위 판매 정착으로 소비 촉진


오리협회가 오리고기의 일상적 메뉴 정착을 통해 외식산업을 살리기 위한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한국오리협회(회장 김만섭·오리자조금관리위원장)와 오리자조금관리위원회는 지난 14일 제2축산회관에서 외식 프랜차이즈 ‘포차천국’과 오리고기 판매 확대 및 외식업 프랜차이즈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상호협약을 맺었다. 

이날 진행된 협약식에는 한국오리협회 김만섭 회장과 외식 프랜차이즈 포차천국 ㈜미트더석세스 최문길 대표, 소비자공익네트워크 김연화 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인기리에 케이블에 방영됐던 프로그램인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이재훈 셰프가 특별히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오리고기 중량 단위 판매 정착과 외식업 프랜차이즈 매장에서의 오리고기 추가 판매 확대 등 외식 산업 확장의 기반을 마련함과 동시에,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외식업을 살리기 위해 상호 동반 성장을 목표로 추진됐다. 

협약의 주요 골자는 ▲오리고기 메뉴 추가 및 오리고기 판매 1년간 추진 ▲오리고기 판매 확대를 위한 공동 마케팅 및 미디어 홍보 ▲오리고기 판매·유통 실적 상호 공유 및 향후 활성화를 위한 공동 대응 ▲오리고기 소비 확대와 중량 단위 판매 정착을 위한 캠페인 진행 등이다. 

이를 위해 전국 170여개 오프라인 매장을 보유한 포차천국과 외식시장 내 오리고기 추가 메뉴 확대를 위해 이재훈 세프가 함께 메뉴개발부터 오리고기 유통 및 온·오프라인 마케팅을 추진하게 된다.  

특히 오리협회는 코로나19로 매우 어려운 상황을 격고 있는 오리농가와 오리계열화업체들, 또한 직접적 소비절벽에 내몰린 외식프랜차이즈에 새로운 활력을 창출을 도모하는 신호탄이 되기 위해 착한소비증진의 공동마케팅을 전방위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한국오리협회 김만섭 회장은 “이번 협약 체결이 오리고기 판매 확대를 통해 어려운 오리 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오리 산업과 외식 산업 모두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