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4 (목)

  • 맑음동두천 5.9℃
  • 맑음강릉 9.2℃
  • 맑음서울 6.8℃
  • 맑음대전 11.1℃
  • 맑음대구 12.1℃
  • 맑음울산 12.3℃
  • 연무광주 12.0℃
  • 맑음부산 13.4℃
  • 맑음고창 10.6℃
  • 맑음제주 14.9℃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10.9℃
  • 맑음금산 10.8℃
  • 맑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당진시농업기술센터, 아까시나무 묘목 5천 그루 무상 공급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충남 당진시농업기술센터가 최근 관내 양봉농가에게 아까시나무 묘목 5천 그루를 무상으로 공급하여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를 계기로 내년 봄에는 바이텍스, 헛개나무 묘목 1만 그루를 분양할 예정이며, 앞으로 매년 봄, 가을철에 밀원수를 분양한다는 계획이다. 
당진시는 지속가능한 미래발전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해부터 전국 최초로 농업기술센터 내 밀원식물 생산포를 조성하고 수유나무, 헛개나무, 바이텍스나무 등을 육묘해 정식 후 1년 이상을 키워 밀원용, 조경용, 방풍용, 가로수용 등으로 양봉·축산농가 뿐만 아니라 당진시민에게 공급할 계획이다. 
국내 밀원식물은 110여 종이 있으나 주로 이용되는 작물은 대부분 봄철에만 개화되는 작물로 연중 꿀 채취에 한계가 있어, 농업기술센터에서는 5월에 개화되는 아까시나무에 이어 6월에는 헛개나무, 7∼8월에는 수유나무, 9∼10월에는 바이텍스나무 밀원을 지속적으로 조성한다. 
김좌상 한국양봉협회 당진시지부장은 “시에서 추진하는 밀원 조성사업에 당진양봉협회 회원 모두가 적극 동참하고 있다”며 “시로만 끝나는 게 아니라 전국적인 밀원단지 조성사업으로 확대돼 체계적인 밀원조성으로 백년대계를 내다보는 양봉산업의 기반조성이 하루 속히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