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02 (월)

  • 맑음동두천 13.5℃
  • 맑음강릉 11.1℃
  • 맑음서울 14.9℃
  • 맑음대전 13.2℃
  • 대구 10.4℃
  • 울산 10.7℃
  • 맑음광주 13.2℃
  • 구름많음부산 14.5℃
  • 맑음고창 11.5℃
  • 맑음제주 15.3℃
  • 맑음강화 14.4℃
  • 맑음보은 10.3℃
  • 맑음금산 12.3℃
  • 맑음강진군 14.2℃
  • 흐림경주시 10.6℃
  • 구름많음거제 15.0℃
기상청 제공

"일반 우유 섭취, 심장병 예방에 효과 있다"

대장암·당뇨 예방에도 도움…비만과 무관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미국 컨슈머리포트, 연구논문 밝혀


 저지방 우유가 아닌 일반(전지방) 우유도 심장병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주목 받고 있다.

미국 농무부(USDA)의 미국인을 위한 식이지침은 일반 유제품 대신 저지방이나 무지방 유제품을 섭취해 심장 건가에 해로운 포화지방의 섭취량을 줄일 것을 권장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일반 유제품 섭취가 심장병·뇌졸중의 위험을 높이지 않으며 오히려 이로울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점점 더 많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월간지 컨슈머 리포트유제품이 당신에게 좋은가란 제목의 기사를 통해 이 같은 내용을 밝혔다.

기사는 2018년 영국의 의학 전문지 랜싯에 따르면 3570세 남녀 136384명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매일 2회 분량 이상의 일반 유제품을 섭취한 사람의 심혈관 질환 발생ㆍ사망위험이 하루에 1/2 분량 미만 섭취한 사람보다 더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하루에 요구르트를 1/31/2컵 정도 섭취한 사람이 전혀 먹지 않은 사람보다 당뇨병 위험이 14% 낮았다는 연구내용과 우유 등 유제품을 통해 칼슘을 매일 300mg씩 더 섭취할 때마다 대장암 위험이 약 8%씩 감소한다는 논문도 소개했다.

이 뿐만 아니라 컨슈머 리포트는 연구논문을 인용해 저지방 유제품이 아니라 일반 유제품을 섭취해도 비만 위험이 더 커지지 않는다고 기술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