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10 (목)

  • 맑음동두천 11.1℃
  • 구름조금강릉 13.9℃
  • 연무서울 13.7℃
  • 연무대전 12.0℃
  • 구름많음대구 15.1℃
  • 구름조금울산 13.3℃
  • 구름많음광주 16.1℃
  • 맑음부산 15.5℃
  • 구름많음고창 13.5℃
  • 구름많음제주 18.8℃
  • 구름많음강화 9.2℃
  • 구름조금보은 9.3℃
  • 구름많음금산 9.4℃
  • 구름많음강진군 12.5℃
  • 구름조금경주시 8.8℃
  • 구름조금거제 12.2℃
기상청 제공

하림, 서울숲서 친환경 ‘하림 프렌즈 데이’ 진행

피오봉사단&유니버스, “우리가 바로 지구특공대”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하림이 소비자들과 함께 쉽고 재미있게 환경보호 활동 실천해 눈길을 끌었다.

 

종합식품기업 하림(대표 정호석)의 소비자 가족들과 임직원으로 구성된 피오봉사단 9와 대학생 서포터즈 하림 유니버스 1가 자연과 교감하며 환경의 소중함을 깨닫는 첫 연합활동을 펼쳤다.

 

하림은 지난 24일 서울 성동구의 서울숲에서 하림 프렌즈 데이행사를 열었다. 매달 각기 다른 형태로 환경 미션을 실천해온 하림 피오봉사단과 하림 유니버스가 한자리에 모여 도심 속에서 숲이 주는 소중함을 깨닫고 숲을 아끼고 보전하는 방법을 배우는 뜻깊은 시간을 마련한 것이다.

 

이들은 먼저 전문 숲해설사와 함께 서울숲을 거닐며 숲에 사는 나무와 풀을 살펴보고, ·식물들이 어떻게 가을을 나는지 알아보는 등 숲을 보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온몸으로 숲을 느끼는 경험을 했다.

행사 취지에 맞게 점심 도시락도 특별했다. 환경보호를 적극 실천하고 있는 하림 ESG 경영 취지를 살려 다회용기에 담긴 지구도시락을 제공해 쓰레기를 최소화했다.

 

행사에 참여했던 한 가족은 평소엔 그냥 지나치던 나무들에 대한 특별한 이야기를 듣고 나뭇잎으로 부엉이를 만들면서 자연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었다하림 피오봉사단과 함께 환경과 자연을 보호하는 습관을 기르고 실천하는 의미 있는 하루라고 말했다.

 

유니버스 1기 이하현(, 22) 서포터즈는 일회용품을 사용하는 편리함 대신 도시락부터 수저까지 다회용기로 정성껏 준비해주신 지구도시락을 보고 환경과 자연을 생각하는 하림의 진심에 감동했다특히 하림 임직원, 피오봉사단 가족들, 유니버스 동료들이 다 함께 어우러질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하림은 숲 체험활동에서 그치지 않고 직접 묘목을 기르며 숲 조성에 참여할 수 있는 반려나무양육 봉사활동도 추가로 진행했다. 피오봉사단은 각자 집으로 발송된 반려나무를 1개월간 직접 기른 후 지역아동센터, 보육원, 요양원 등에 기부할 예정이다. 또한 반려나무 나눔 활동을 통해 숲조성에도 동참한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