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구름많음동두천 -4.4℃
  • 구름많음강릉 1.5℃
  • 구름조금서울 -1.5℃
  • 맑음대전 -1.5℃
  • 맑음대구 0.0℃
  • 맑음울산 1.1℃
  • 맑음광주 2.9℃
  • 맑음부산 2.5℃
  • 맑음고창 0.4℃
  • 맑음제주 5.9℃
  • 구름많음강화 -4.0℃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0.4℃
  • 맑음경주시 -2.0℃
  • 맑음거제 0.5℃
기상청 제공

이슈

새로운 도약의 지렛대 역할로 지속 가능한 축산 미래 선도

축산신문 창간 37주년 기념 축하메시지

박범영 원장 (국립축산과학원)


창간 이래 축산인의 동반자라는 책임감과 자부심을 갖고 축산인의 권익 보호를 위해 꿋꿋하게 한 길을 걸어온 축산신문의 창간 3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오늘날 축산업은 농업 총 생산액의 40%를 차지할 만큼 크게 성장했습니다. 또한 소, 돼지, 닭고기 및 우유, 달걀 등 5대 축산물의 국내 소비량(2020년 기준)은 양곡 총 소비량을 훌쩍 뛰어넘어 약 153.2kg에 달합니다. 이는 축산업이 국가 식량안보와 국민 건강에 반드시 필요한 산업임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러나 축산업의 지속 가능한 미래를 열어 가기에는 극복해야 할 현안이 많습니다. 이상기상, 코로나19, 전쟁 등 다양한 이슈로 인한 불안정한 곡물사료 가격, 탄소중립 대응, 동물복지 실현, 고령화와 인력 부족 극복 등 당면 문제를 해결해야 축산업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습니다.

곡물가격 상승은 가축 생산비 절감 기술을 통한 대응으로, 탄소중립은 저메탄사료 개발 등 탄소 저감 사양기술과 가축분의 에너지화 활용 확대로, 또한 고령화와 인력 부족은 스마트 축산기술 확대를 통해 해결 방안을 모색해야 하겠습니다. 이와 더불어 축산업에 대한 국민들의 시선을 바꿔나가는 일도 중요합니다.

국립축산과학원은 환경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맞춤형 기술개발로 축산업이 마주하고 있는 문제를 해결하고, 국민과 축산인에게 진정 도움이 되는 과제를 발굴 추진하여 지속 가능한 축산의 미래를 열어가고자 합니다. 복합 첨단 축산기술을 개발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축산기술을 선도하겠습니다. 축산 냄새, 가축 전염병 등은 현장 활용성이 높은 현안 해결 기술을 개발하여 보급하겠습니다. 이를 통해 국민 정서에 부응하는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확산하겠습니다.

국립축산과학원은 국민과 축산인에게 희망을 주는 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세계 일류의 축산연구기관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항상 정부기관과 학계, 산업체, 축산인을 잇는 가교 역할을 해온 축산신문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