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10.3℃
  • 흐림강릉 11.1℃
  • 서울 12.3℃
  • 대전 12.3℃
  • 흐림대구 13.9℃
  • 울산 18.3℃
  • 흐림광주 15.5℃
  • 부산 17.4℃
  • 흐림고창 13.7℃
  • 제주 18.1℃
  • 흐림강화 9.8℃
  • 흐림보은 11.8℃
  • 흐림금산 13.5℃
  • 흐림강진군 16.5℃
  • 흐림경주시 15.7℃
  • 구름많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추석 성수기 한우 도축 증가…연말 물량 증가 예상”

축평원, 이력제‧등급제 활용 최근 5개년 트렌드 분석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올해 추석 성수기 한우 도축 물량이 증가하는 등 연말에도 한우 공급량이 늘어날 것이란 분석이다.

축산물품질평가원(원장 박병홍)은 지난 25일 축산물 이력데이터와 등급데이터를 분석해 소의 출생부터 도축까지의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는 축산물 이력등급데이터 기반 한우육우젖소 트렌드 분석리포트를 발간했다.

리포트에 따르면 올해 9월 말일 기준 한우 사육은 3556천 마리로 지난해 같은 달과 비교했을 때 4.7% 증가했으며, 육우와 젖소는 각각 1.1%, 2.8% 감소했다.

특히 올해 추석 성수기(729~98) 도축 물량은 지난해 추석 성수기(89~919)보다 1.7% 증가한 133천 마리였으며, 한우 경락 가격은 지난해 추석 성수기 대비 11.1% 하락한 19698/kg(평년 대비 1.6%)로 나타났다.

또한 9월 말일 기준 25~28개월령의 한우 수소(거세 포함)의 사육 마릿수는 146천 마리로 지난해 9월 대비 5.7% 증가해 올해 연말에는 한우 고기 공급량이 늘어날 것으로 축평원은 내다봤다.

육우와 젖소 도축도 지난해 같은 분기 대비 각각 0.1%, 1.9%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축평원 관계자는 최근 원/달러 환율 강세로 사료가격 상승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암소의 선제적 감축, 거세우 조기출하 등을 통해 경영 개선방안을 모색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