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3 (화)

  • 맑음동두천 23.7℃
  • 흐림강릉 27.6℃
  • 구름조금서울 26.1℃
  • 구름많음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6.1℃
  • 구름조금울산 26.7℃
  • 천둥번개광주 24.6℃
  • 구름조금부산 27.5℃
  • 흐림고창 24.8℃
  • 제주 26.1℃
  • 맑음강화 22.9℃
  • 흐림보은 23.8℃
  • 흐림금산 24.7℃
  • 흐림강진군 25.2℃
  • 구름많음경주시 25.2℃
  • 구름많음거제 25.4℃
기상청 제공

남인식의 해외낙농정보 <2648호>

  • No : 2008
  • 작성자 : 농협중앙회 축산컨설팅부장
  • 작성일 : 2012-10-24 10:22:20

사우디, 첨단시설 갖춘 세계 최대규모 홀스타인 목장 운영

★…사우디아라비아에 최대유업체인 알마라이사가 홀스타인 젖소 목장으로는 세계 최대인 13만5천두의 젖소를 섭씨 48℃의 고온 환경에서도 첨단 우사시설로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막 한가운데서 운영하는 이 목장은 한낮의 온도가 헤어드라이기의 열풍과 비슷하지만 물안개 분무시설과 첨단 팬시설 그리고 특수 우사그늘로 21℃까지 온도를 낮추어 쾌적한 환경에서 젖소를 사육하고 있다.
젖소들은 하루에 4회 착유 전 바닥에 고정식으로 설치된 물 분사장치를 이용해 유방세척과 청결상태를 유지하며 가장 역점을 두는 것은 우사 내 물안개 분무시설로 미세 물방울과 공기를 혼합하여 냉풍기를 이용하여 강력하게 회전하며 젖소 표피에 송풍하는 시설을 갖추고 있다.
이 송풍장치는 컴퓨터를 이용 온도와 습도를 자동으로 탐지하여 대류성 냉방효과를 극대화하고 있는데 특히 물방울이 젖소 체 표면에 분사된 후 건조시키는 기능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착유장도 현대화되어 있어 50두의 젖소가 한꺼번에 입장하여 15분 이내에 착유를 완료하며 모든 개체별 생산기록이 자동으로 저장되고 있다. 두당 일일 평균 우유생산량은 40리터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젖소분뇨 활용 스키장 전력 생산


★…미국 내 낙농지대중 하나인 버몬토주에서 젖소분뇨를 활용하여 생산한 전기를 이용하여 스키장 리프트를 운영할 예정이어서 화제가 되고 있다.
버몬트주 최대 스키장인 이 리조트 관계자는 해발 1천200미터인 스키장 리프트 운영을 위해 인근 13개 젖소목장의 분뇨를 이용하여 생산된 전기 30만킬로와트를 금년부터 사용할 예정이다.
이 리조트에 전기를 공급하는 전력회사는 지난 ‘04년부터 분뇨를 활용하여 전기를 생산하고 있는데 버몬트주내 27만두 젖소 중 1만두의 젖소 분뇨와 세척수를 수거하여 1일 1천200톤의 분뇨를 처리하고 있다.
발효조를 이용하여 메탄가스를 생산한 후 일일 5메가와트의 전기를 생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럽연합, 아일랜드 쿼터초과에 1천600만 유로 벌금


★…유럽연합위원회가 국가 우유 생산쿼터량을 초과한 아일랜드에 대해 1천600만 유로의 최대 벌금을 부과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이러한 과징금은 아일랜드 낙농가 당 우유생산량에 따라 수백유로에서 1만유로까지 부과되는 금액으로 이미 쿼터를 관리하는 집유조합들이 이러한 과징금을 대비해 유대에서 수개월간 공제를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쿼터 초과 우유생산은 지난해 기후여건이 양호하여 목초생육이 좋았으며 국제 유가도 높아 많은 낙농가들이 우유생산을 늘인 것에 기인하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유럽연합은 낙농가들의 유대지지를 위해 30년 전부터 우유생산 쿼터제를 운영하고 있으나 오는 2015년에 쿼터제를 철폐할 계획이다.
아일랜드는 지난해에도 국가 쿼터를 6만톤 정도 초과 생산하였고 유럽 내에서는 전체 쿼터보다는 5% 생산량이 미달하였지만 모두 6개국이 쿼터를 초과 생산한 바 있다.

 

일본, 올해 음용유 유대 인상유보…가공용만 인상


★…일본 중앙낙농회의는 최근 ‘12년 유대 교섭에서 도부현의 지정원유 생산자 단체의 음용유용 가격 인상이 유보되었다고 발표했다.
생산자 대표는 사료가격 상승 등으로 낙농가수가 감소하고 사육두수도 줄어드는 등 낙농여건 악화에 따른 유대인상을 강력 요구해 왔다.
그러나 유업체 대표들은 경제 불황에 따른 대형 할인매장의 납품가격 인하 압력이 강하다는 점을 들어 인상에 난색을 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양측은 가공용 유대에 대해서는 지난 6월에 합의한 북해도 가격 인상수준에서 합의했다.
이번 유대 인상유보로 음용유용은 지난 4년간 유대인상이 유보되었으며 가공용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인상되었으며 가공용 유대인상시점은 금년 4월부터 적용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중앙낙농회의는 금년 4월부터 9월까지 6개월간 원유생산량이 369만9천658톤으로 전년대비 2% 증가하였으나 동북부지방 지진이 발생하기 전인 재작년에 비해서는 2%낮은 수준이라고 발표하였다.

네티즌 의견 0

포토



기타

더보기
<줌인>충남 천안 ‘석정사슴농원’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꽃사슴 3두로 시작…전업농장으로 엘크로 전환…수입개방 위기 대응 습성 맞춘 관리로 경제수명 늘려 축산 전공 아들, 후계 수업 한창 젖소검정사업을 꼼꼼하게 추진했던 축협직원이 지난 20년 동안 사슴개량을 꾸준히 하여 전업규모 농장으로 만들고 아들에게 대물림 중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충남 천안시 석정사슴농원(대표 김정식(57세))이 바로 그곳이다. 연암대학교 축산학과를 졸업하고 천안축협에 입사한 김정식 대표는 젖소검정사업을 맡아보면서 고향집에서 한우를 기르다가 1991년 꽃사슴 3마리를 입식하면서 양록인이 됐다. 꽃사슴을 20두까지 늘렸으나 1995년 사슴수입이 개방되면서 사슴가격이 곤두박질, 시련을 겪었다. 그러나 위기를 기회로 생각하고 경쟁력이 있는 엘크로 전환했다. 특히 사슴이 늘어날 때마다 사슴의 습성을 파악하고 안전한 사양관리와 경제수명을 연장시켜 경쟁력 확보를 위해 사슴장을 30여칸 마련하고, 매년 두당 13∼15kg의 녹용을 생산한다. 사슴장은 직장을 다니면서 사양관리의 시간절약과 안전을 위해 자동급수장치(닛뿔)와 안개분무시설 등 사슴이 편안하게 하여 경제적인 수명 15년까지 살도록 설계한 것이 돋보인다. 김정식 대표는 “

기타

더보기
<줌인>충남 천안 ‘석정사슴농원’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꽃사슴 3두로 시작…전업농장으로 엘크로 전환…수입개방 위기 대응 습성 맞춘 관리로 경제수명 늘려 축산 전공 아들, 후계 수업 한창 젖소검정사업을 꼼꼼하게 추진했던 축협직원이 지난 20년 동안 사슴개량을 꾸준히 하여 전업규모 농장으로 만들고 아들에게 대물림 중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충남 천안시 석정사슴농원(대표 김정식(57세))이 바로 그곳이다. 연암대학교 축산학과를 졸업하고 천안축협에 입사한 김정식 대표는 젖소검정사업을 맡아보면서 고향집에서 한우를 기르다가 1991년 꽃사슴 3마리를 입식하면서 양록인이 됐다. 꽃사슴을 20두까지 늘렸으나 1995년 사슴수입이 개방되면서 사슴가격이 곤두박질, 시련을 겪었다. 그러나 위기를 기회로 생각하고 경쟁력이 있는 엘크로 전환했다. 특히 사슴이 늘어날 때마다 사슴의 습성을 파악하고 안전한 사양관리와 경제수명을 연장시켜 경쟁력 확보를 위해 사슴장을 30여칸 마련하고, 매년 두당 13∼15kg의 녹용을 생산한다. 사슴장은 직장을 다니면서 사양관리의 시간절약과 안전을 위해 자동급수장치(닛뿔)와 안개분무시설 등 사슴이 편안하게 하여 경제적인 수명 15년까지 살도록 설계한 것이 돋보인다. 김정식 대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