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8 (화)

  • 흐림동두천 18.3℃
  • 흐림강릉 20.3℃
  • 서울 20.4℃
  • 대전 21.3℃
  • 구름많음대구 21.7℃
  • 구름많음울산 21.1℃
  • 흐림광주 21.9℃
  • 흐림부산 22.4℃
  • 구름많음고창 22.0℃
  • 구름많음제주 25.0℃
  • 구름많음강화 18.3℃
  • 구름많음보은 19.4℃
  • 흐림금산 20.4℃
  • 구름많음강진군 22.4℃
  • 구름조금경주시 20.3℃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남인식의 해외낙농정보 <2611호>

  • No : 1505
  • 작성자 : 농협중앙회 축산컨설팅부장
  • 작성일 : 2012-06-11 10:07:11


영국, 젖소품평회 유방 가스주입 부정 출품축 적발

★…영국 젖소 품평회에서 상위 입상을 위해 젖소 유방에 가스를 주입하고 강력 접착제로 유두를 봉합한 축주가 뒤늦게 구속됐다.
영국 저지종 젖소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가을 개최된 저지 품평회에서 한 축주가 이 같은 행위를 하여 출품이 정지되었으며 최근 영국 환경식품농업성과 동물보호협회에서 조사하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면서 본격적으로 젖소 품평회 시즌을 맞은 영국에서 관련협회나 심사원, 관계자들이 유사한 행위근절을 위해 고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통상 품평회에서 입상하게 되면 많은 시상금과 함께 입상축의 가격이 올라 참여 축주들이 이러한 행위를 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현재 영국에서는 이와 유사한 가축 학대시 6개월간 구속과 5천파운드 벌금, 가축사육금지 조치가 취해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수의 전문가들은 이같은 가스주입과 유방 봉함시 심각한 결과를 초래한다며 강력한 방지책 마련을 촉구했다.


캐나다, 우유 체세포수 기준 39만으로 기준 하향조정

★…캐나다 낙농가들의 우유 체세포수 집유기준이 오는 8월 1일부터 기존 밀리리터당 49만9천에서 39만9천으로 하향 조정 된다.
이는 지난 ’07년 캐나다 낙농가 협회 총회에서 결정된 것으로 그동안 많은 낙농가들의 체세포수 평균이 이보다 훨씬 낮아 실제로 낙농가들의 영향은 크지 않을 것으로 전망되었다.
실제로 매니토바주의 체세포수 평균은 현재 25만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체세포는 우유내 함유된 소량의 백혈구나 상피세포들로 유방내 세균이 존재하면 백혈구 수가 증가하여 체세포수가 증가하며 체세포수는 우유내 이상취와 치즈 수율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한편 캐나다 낙농업계의 이 같은 체세포수 기준강화는 유럽연합이 최근 역내 체세포 기준을 40만 이하로 설정하며 외국산 유제품 수입을 위해서는 이 같은 체세포 기준을 적용하여야 한다는 요구도 반영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6월 우유의 달’ 기념 대대적인 행사 실시

★…일본 낙농유업협회와 중앙낙농회의등 낙농단체들이 6월1일 우유의 날과 6월 우유의 달을 기념하여 대대적인 우유 소비 촉진행사와 이벤트를 실시한다.
특히 이번행사는 2년 전 FMD와 지난해 동일본 대지진의 영향으로 관련 행사를 자제한바 있어 전국적인 행사는 3년만인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 행사 중에는 전국 35개 우유공장에 소비자 초청 견학 행사를 실시하여 유제품 생산 공정을 널리 알리고, 각 도부현의 우유보급협회 등의 관련단체도 우유와 유제품을 이용한 요리 교실이나 판촉행사를 50여회 이상 개최된다.
또한 유업협회는 지역별로 맛있는 우유 세미나를 열어 우유의 기능성이나 영양에 관한 강의 및 조리시연을 실시하고, 중앙낙농회의는 어린이용 텔레비전 프로그램에 홍보를 실시하며 관련 잡지를 활용하여 회원들에게 전 방위적으로 우유를 적극 홍보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우유의 날은 국제식량농업기구가 지난  '01년 6월1일을 세계우유의 날로 제정한 것을 계기로 각국이 기념하고 있으며 일본은 '08년부터 우유의 날이외에 6월을 우유의 달로 정해 각종 소비관련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미국, 여름철 고온으로 우유생산성 60억달러 손실

★…미국에서 매년 여름철 고온 스트레스로 우유생산량 감소와 생산성 저하로 매년 손실액이 50달러에서 60억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이는 최근 미국 플로리다 연차낙농총회에서 발표되었는데 통상 젖소는 반추위내 발효과정을 통해 높은 대사성 열을 생산하기 때문에 다른 포유류에 비해 열 스트레스가 큰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고온 스트레스를 받은 젖소는 직장 내 온도가 높고 호흡이 빨라지며 사료 섭취량이 줄고 우유생산량이 줄며 건강에도 문제가 생기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에 발표된 연구내용들에 따르면 이같은 고온스트레스에는 온도 뿐만 아니라 습도가 영향이 큰 것으로 발표되었으며 고능력우가 고온 스트레스를 받는 온도는 종전의 22℃가 아니라 18℃에서부터 시작되는 것으로 발표되었다.
특히 온도습도 지수가 이 구간 온도이상이 되면 일일 두당 젖소 우유생산량이 2.3kg정도 감소하는 것으로 발표되었다. 따라서 여름철 고온기에 특히 고능력우인 경우 정기적인 온도 체크, 적정한 습도 및 환기 관리 등 체계적인 고온 스트레스 감소 사양관리 대책이 반드시 필요한 것으로 지적되었다. 

네티즌 의견 0

포토



기타

더보기

기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