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맑음동두천 15.6℃
  • 맑음강릉 19.0℃
  • 맑음서울 19.7℃
  • 맑음대전 17.3℃
  • 맑음대구 17.2℃
  • 구름조금울산 18.8℃
  • 구름조금광주 20.4℃
  • 구름많음부산 20.8℃
  • 구름많음고창 16.9℃
  • 흐림제주 21.8℃
  • 구름많음강화 17.2℃
  • 맑음보은 14.3℃
  • 맑음금산 14.0℃
  • 구름많음강진군 19.7℃
  • 맑음경주시 16.3℃
  • 구름많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4월 20일~5월 20일

  • No : 8991
  • 작성자 : 도드람양돈농협 공판사업부 차장
  • 작성일 : 2020-04-22 10:20:03




돈가 상승세, 소비시장과 괴리…대책 시급

내달 도매시장 평균 지육 ㎏당 4천400원선 내외


◆생산=3월 도축물량은 158만2천두로 전월 대비 1만6천두(1%) 증가했다. 월물량은 증가했으나 도축일이 2일 적어 일도축물량은 약8% 감소했다. 전년도 3월 대비해서는 일도축물량이 비슷했다. 특별히 코로나로 인해 생산쪽에 영향을 받을 일은 없어 정상적인 생산이 이루어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4월은 17일 현재 3월보다는 많은 물량이 생산되고 있다. 4월은 150만두 전후 생산될 것으로 보이며 생산 물량에 따른 돈가 등락은 크게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소비=3.3데이로 인한 소비물량은 증가했으나 아직도 코로나19의 영향이 경제 전반에 크게 작용하고 있어 정상적인 소비 패턴이 돌아오기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오프라인 대형매장의 비중은 점점 줄어들고 있는 반면, 온라인 및 로드샵 등의 매출은 오르고 있어 시장이 점점 재편되고 있는 형상이다. 사람 많은 곳을 기피하다 보니 생긴 기현상이다. 이런 현상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여 한돈 시장의 어려움이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종합=지난 1월부터 지속적인 돈가 상승세다. 1~2월이 워낙 시황이 안좋기도 했지만 지속적인 가격 상승은 고무적인 일이다. 그러나 이것이 전체적인 한돈 시장에는 좋은 것만은 아니다. 경매시장과 대형 마트 시장과의 괴리감이 커지면서 대형 육가공의 경우 안팔리는데 돈가는 오르는 이상현상이 지속적으로 발생되고 있다. 물론 잘팔려서 가격이 올라가면 자연스러운 현상이겠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가 다수 발생하고 있어 근본적인 대책이 필요하다고 생각된다. 3월 돈가는 3천959원/kg 으로 전월보다 상승했다. 4월에도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변수가 많긴 하지만 4~5월에는 상승세를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4월 4천100원 전후, 5월에는 4천300~4천500원을 형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첨부파일

네티즌 의견 0

포토



기타

더보기
한국양토양록농협 위더스(WITHUS)상 수상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한국양토양록농협(조합장 안현구)이 지난 20일 NH농협손해보험(대표 최문섭)으로부터 2022년 위더스(WITHUS)상을 수상하여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날 시상식<사진>은 농협손해보험과 한국양토양록농협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뤄졌는데 한국양토양록농협이 금년도 서울지역 첫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위더스 상은 농업발전과 지역사회 농업인의 건강과 재산보호를 위해 앞장서며, 비이자 수익 등 시너지 확대를 위해 상호간 공동목표를 달성하고자 NH농협손해보험에서 지역 농·축협에 수여하는 상으로 그 의의가 높다.이날 홍순광 NH농협손해보험 부사장과 안현구 한국양토양록농협 조합장은 어려운 상황일수록 상생과 협력으로 위기를 헤쳐 나가 농업·농촌의 발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농협 고유의 협동정신과 시너지 창출 극대화를 다짐했다.이에 앞서 한국양토양록농협은 2020년 NH농협손해보험 연도대상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지속가능한 성장동력과 수익기반을 찾아 지역발전에 기여하고 있으며 향후 보험사업의 지속적인 발전이 기대되는 농협이다. 한국양토양록농협은 전국 유일의 토끼와 사슴 전문 농협으로 1961년 설립되어 양토인과 양록인의 축산물 생산력 증진과 경

기타

더보기
한국양토양록농협 위더스(WITHUS)상 수상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한국양토양록농협(조합장 안현구)이 지난 20일 NH농협손해보험(대표 최문섭)으로부터 2022년 위더스(WITHUS)상을 수상하여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날 시상식<사진>은 농협손해보험과 한국양토양록농협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뤄졌는데 한국양토양록농협이 금년도 서울지역 첫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위더스 상은 농업발전과 지역사회 농업인의 건강과 재산보호를 위해 앞장서며, 비이자 수익 등 시너지 확대를 위해 상호간 공동목표를 달성하고자 NH농협손해보험에서 지역 농·축협에 수여하는 상으로 그 의의가 높다.이날 홍순광 NH농협손해보험 부사장과 안현구 한국양토양록농협 조합장은 어려운 상황일수록 상생과 협력으로 위기를 헤쳐 나가 농업·농촌의 발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농협 고유의 협동정신과 시너지 창출 극대화를 다짐했다.이에 앞서 한국양토양록농협은 2020년 NH농협손해보험 연도대상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지속가능한 성장동력과 수익기반을 찾아 지역발전에 기여하고 있으며 향후 보험사업의 지속적인 발전이 기대되는 농협이다. 한국양토양록농협은 전국 유일의 토끼와 사슴 전문 농협으로 1961년 설립되어 양토인과 양록인의 축산물 생산력 증진과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