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3℃
  • 구름많음강릉 29.0℃
  • 구름많음서울 26.4℃
  • 구름조금대전 25.5℃
  • 구름많음대구 26.3℃
  • 흐림울산 26.3℃
  • 구름조금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5.5℃
  • 맑음고창 26.7℃
  • 구름조금제주 28.5℃
  • 구름조금강화 25.9℃
  • 구름조금보은 23.8℃
  • 구름조금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5.1℃
  • 구름조금거제 25.4℃
기상청 제공

7월 1일~7월 31일

  • No : 9015
  • 작성자 : 대한양계협회 국장
  • 작성일 : 2020-07-01 11:11:23




산란계 여전히 적정수수 웃돌아…자발적 대응을

장마철 영향 산란율 저하로 일시적  알 부족 가능성


6월 계란유통흐름은 전반적으로 원활하게 흘러 강보합세로 마무리됐다. 일부 농가에서는 질병피해가 보고되고 있는 가운데 최근 기온이 가파르게 상승함에 따라 생산성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특히 이상고온이 지속됨에 따라 큰 알 부족현상이 두드러지고 있다. 

하지만 최근 발표된 산란성계 도축수수나 산란사료생산실적을 토대로 분석했을 때 사육되고 있는 산란계 수수는 여전히 적정사육수수를 웃돌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자발적인 수급조절의 결과가 아닌 자연현상에 의해 일시적으로 알 생산이 줄어든 것이다. 여전히 사육되는 닭의 숫자가 많은 지금 계란가격이 언제라도 약세로 돌아설 수 있다. 이에 각 농가에서는 최근의 원활한 계란유통흐름이 이어질 수 있도록 자발적인 수급조절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

5월 산란종계 입식은 10만4천120수로 전월(9만7천32수)대비 7.3% 증가했고, 전년(5만2천수)대비 100.2% 증가했다. 5월 산란실용계 병아리 판매수수는 약 363만8천수로 전월(353만수)대비 3.1% 증가했으며, 전년동월(383만2천수)대비는 5.1% 감소했다. 5월 육추사료 생산량은 3만5천427톤으로 전월(3만3천, 347톤)대비 6.2% 증가했으며, 전년동월(3만2천711톤)대비 8.3% 증가했다. 5월 산란용 사료는 22만6천813톤으로 전월(23만2천388톤)대비 2.4% 감소했으며, 전년동월(22만2천36톤) 대비 2.2% 증가했다. 5월 산란종계사료는 7천501톤으로 전월(7천478톤)대비 0.3% 증가했으며, 전년동월(8천441톤)대비 11.1% 감소했다. 4월 산란성계육 도축수수는 326만9천수로 전월(350만8천수)대비 6.8% 감소했으며, 전년동월(408만1천수)대비 19.9% 감소했다. 5월 전국계란 평균가격(특란, 10개 기준)은 1천99원으로 전월(1천168원)대비 5.9% 감소했으며, 전년동월(928원)대비 18.4% 증가했다.

7월의 경우 계란소비에서는 비수기이다. 하지만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휴가보다는 이동과 만남을 최소화하려는 경향이 있어 계란소비가 감소한다는 평소의 예상과는 달리 긍정적으로 흘러갈 가능성도 예상된다. 또한 이번 장마의 특징은 길게 이어지는 것이 아니라 1∼2일정도 비가오고 당분간 오지 않는 등 집중호우형태가 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이럴 경우 기온과 습도관리가 중요한데 산란계의 생산성(산란율 저하, 큰 알부족 현상)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어 앞으로 전개되는 기상상황을 예의주시할 필요가 있다. ‘가축 및 축산물 이력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계란이력제의 유통단계 이력번호표시가 2020년 7월 1일부터는 본격 시행예정이었으나 식용란선별포장업 허가 상황 및 현장의 계란이력제 준비상황 등을 고려해 정부는 오는 12월31일까지 계란이력제 단속을 유예키로 했다. 


첨부파일

네티즌 의견 0

포토



양돈

더보기
농경지 이용 임야 액비살포 가능해지나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농경지로 사용하는 임야에 가축분뇨 액비 살포가 가능하게 될 전망이다.양돈업계의 건의를 받아들인 환경당국이 이를 적극 검토하고 나선 것이다.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는 지난 6월 가축분뇨 자원화를 활성화 하기 위해서는 임야에 대한 액비살포가 허용돼야 한다며 국무조정실 민관합동규제개선추진단에 규제개선안을 제출했다.현행 가축분뇨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서 액비살포 가능지역을 초지, 농경지(전·답, 과수원)에 국한, 지목상 임야로 분류돼 있는 농경지에 대해서는 액비살포가 불가능한 현실을 지적한 것이다.소관부처인 환경부는 이에대해 일부 수용의사를 밝혀왔다.농경지로 사용하고 있는 임야에 대한 구분 및 판단기준이 어려워 허용하지 않고 있지만 이곳에 대한 액비살포가 가능해 질 경우 가축분뇨를 활용한 경축순환농업 측면에서 화학비료의 감소, 고품질 친환경농산물 생산, 살포지 확보 등의 장점이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는 것이다.따라서 지목상 임야라도 액비살포지로서 적합한지 여부를 지자체가 판단할수 있도록 세부적이고 구체적인 기준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분석했다.환경부는 이러한 문제점을 인지, 전문가 및 이해관계자 의견수렴 등 종합적인 검토를 거쳐

기타

더보기
“녹용, 면역기능 향상…노인성 질환 예방 도움”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국내산 녹용이 각종 노인성 질환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사슴협회(회장 정환대)가 서원대학교(대표연구자 하헌용 교수)에 의뢰한 ‘국내산 엘크사슴의 녹용 효능 연구용역 결과’를 발표했다. 하헌용 교수 연구팀은 국내산 녹용은 체내에서 세포의 수분을 유지하는 기능을 하는 히알루론산의 생성과 유지에 도움이 되는 것을 확인했으며, 노화로 인한 수분의 감소로부터 기인하는 각종 노인성 질환에도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히알루론산은 인체의 각 조직 및 각질세포에서 수분의 함량을 유지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으며, 히알루론산의 기능이 약해져 연골에서 수분함량이 낮아지면 관절염 같은 질환에 걸릴 수 있다는 설명이다. 이외에도 항산화 및 항염 활성에 대한 연구를 진행한 결과에서도 억제효과를 확인해 항노화제품에도 국내산 녹용의 활용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하헌용 교수는 이번 연구에 대한 녹용이 건강기능성 식품의 원료로 사용될 수 있는 기초 연구를 했다는 측면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한국사슴협회 정환대 회장은 “우리 녹용의 우수성이 이번 연구를 통해 다시 한번 입증됐다. 특히, 면역기능 향상, 염증유발 억제

기타

더보기
“녹용, 면역기능 향상…노인성 질환 예방 도움”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국내산 녹용이 각종 노인성 질환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사슴협회(회장 정환대)가 서원대학교(대표연구자 하헌용 교수)에 의뢰한 ‘국내산 엘크사슴의 녹용 효능 연구용역 결과’를 발표했다. 하헌용 교수 연구팀은 국내산 녹용은 체내에서 세포의 수분을 유지하는 기능을 하는 히알루론산의 생성과 유지에 도움이 되는 것을 확인했으며, 노화로 인한 수분의 감소로부터 기인하는 각종 노인성 질환에도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히알루론산은 인체의 각 조직 및 각질세포에서 수분의 함량을 유지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으며, 히알루론산의 기능이 약해져 연골에서 수분함량이 낮아지면 관절염 같은 질환에 걸릴 수 있다는 설명이다. 이외에도 항산화 및 항염 활성에 대한 연구를 진행한 결과에서도 억제효과를 확인해 항노화제품에도 국내산 녹용의 활용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하헌용 교수는 이번 연구에 대한 녹용이 건강기능성 식품의 원료로 사용될 수 있는 기초 연구를 했다는 측면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한국사슴협회 정환대 회장은 “우리 녹용의 우수성이 이번 연구를 통해 다시 한번 입증됐다. 특히, 면역기능 향상, 염증유발 억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