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수)

  • 구름조금동두천 7.6℃
  • 맑음강릉 10.5℃
  • 구름조금서울 11.1℃
  • 구름많음대전 11.2℃
  • 구름많음대구 11.6℃
  • 구름조금울산 11.8℃
  • 구름많음광주 13.0℃
  • 구름많음부산 14.0℃
  • 흐림고창 8.5℃
  • 구름조금제주 12.5℃
  • 구름조금강화 8.1℃
  • 구름많음보은 8.2℃
  • 구름많음금산 9.7℃
  • 흐림강진군 8.4℃
  • 구름조금경주시 8.5℃
  • 흐림거제 11.6℃
기상청 제공

이제영의 차이나 리포트<2841호>

  • No : 2711
  • 작성자 : 농협중앙회 축산컨설팅지원단장
  • 작성일 : 2014-10-06 10:49:31

 

동북 햇옥수수 가격, 큰 하락폭 없을 듯

★…올해 동북 일부지역에서 가뭄으로 양질의 옥수수 생산량은 영향을 받을 수 있겠지만 임시비축 수매정책의 지지로 옥수수 가격은 임시수매가격 수준에서 지탱될 것으로 분석됨에 따라 동북지역의 햇 옥수수 출하가격은 쉽사리 하락하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 우세하다.
거래상과 일부양식기업의 재고가 현저히 낮은 점을 고려하면 강력한 재고보충도 필요하기 때문에 동북의 옥수수가격 형성에 어느 정도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다.
동북지구 햇 옥수수가 소량 출하된 9월 28일 요녕성 심양지구의 수분 30% 햇 옥수수 거래상 구입가격은 톤당 1천880~1천900위안에 형성됐다. 건조를 감안하면 톤당 2천330~2천350위안 수준이다. 흑룡강성 쌍압산지구의 수분 35% 햇 옥수수 거래상 구입가격은 톤당 1천420~1천440위안으로 건조를 감안하면 톤당 2천80~2천100위안이다.
내몽고자치구 통요지구의 수분 30% 햇 옥수수 거래상 구입가격은 톤당 1천760~1천780위안으로 건조를 감안하면 톤당 2천180~2천200위안이다. 햇 옥수수 출하가격은 높게 형성된 후 어느 정도는 낮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GMO 대두 수입비준 진행 뒤로 미뤄

★…중국 정부는 이미 GMO 대두품종 수입비준 진행을 잠시 정지했다. 중국농업부가 처음으로 공공여론을 받아들여 GMO 작물의 수입을 미룬 것이다. 이 결정은 업계의 중국 GMO 작물 상황에 대한 우려에 불을 지필 것으로 보인다. 논란이 된 대두품종은 밝혀지지 않았다. 현재 중국의 대두소비량은 전 세계 총 소비량의 60%를 차지하고 있다.
중국에 수입되는 8종의 GMO 대두산품과 15종의 GMO 옥수수산품이 허가되어 있고, 기본적으로 동물사료로 쓰인다.
미국의 MIR162 GMO 옥수수품종은 중국 수입 비준을 받지 못해 지난해 11월 이후 중국에서 반송됐다. 중국이 GMO 옥수수를 반송한 이유 중 하나는 중국 내에 지나치게 많은 공급물량 때문이지만 몇 년간 매스컴에서 GMO 식품이 건강문제를 유발할 가능성을 보도함에 따라 향후 오랫동안 대중의 인기를 받기는 어려울 것이다.

 

청해성에 첫 초지생태 축산시험구 설치

★…중국 5대 목축구의 하나인 청해성이 가장 먼저 초지생태 축산업 건설모델을 적극 모색한 결과 성과와 경험을 축적하고 중국 농업부의 설립 비준을 받았다.
농업부는 청해성 지원사업의 하나로 농목업 관련 정책, 프로젝트와 기술방면을 지원하고, 청해 초지축목업 추진에 협력해 생태와 조화하는 신목축구를 공동 건설한다.
청해성은 양자강과 황하의 발원지로, 중국의 주요한 생태보호벽과 특색 축목업 생산기지로 천연초지 1천여억평을 갖고 있다. 전체 성 면적의 절반 이상이 초지로 덮여 있는 중국 5대 목축구의 하나이다. 과거 가축의 무질서한 사육과 초지의 불합리한 이용 등으로 각 지역 초지는 상당히 퇴화됐었다.
청해성은 2015년부터 2020년까지 목축구를 합작사 주체로 하여 집약화, 규모화, 전업화 생산을 지표로 초지생태 축목업 생산경영모델을 만들어갈 계획이다.

 

유대 하락, 위해지역 젖소 처분으로 파급

★…7월말 멍유유업 태안회사 책임자가 8월1일부터 청도, 연태와 위해 등지의 우유 수매가격을 전월 1kg당 4.5위안에서 3.5위안으로 내린다고 선포했다. 돌 하나가 거센 물결을 일으키듯 이는 많은 사람들로 하여금 낙농업에 관심을 유발시켰다.
올해 봄 이후 중국시장의 원유수매가격은 지속 하락해 낙농에 적지 않은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산동성 위해시 일부 소형 사육장은 손해가 지속되는 압력으로 부득이 시장에서 퇴출하는 방식으로 사육위험을 피했다. 대형사육장도 잇달아 전업으로 새로운 출구를 모색하고 있다.
300두 이상 규모화된 대형목장은 원유 수매가격이 4위안 아래로 내려가면 투자가 많기 때문에 수익을 낼 수 없는 상황이다.
농가의 젖소 사육비는 아주 높아 젖소 1두 구입에 1.5만 위안이 들고, 인건비, 조사료비, 사료비 등이 더해져 1kg당 3.5위안의 원유가격은 이윤이 전혀 없고, 오히려 세밀히 계산하면 손해가 될 것이라고 한다.

네티즌 의견 0

포토



양돈

더보기

기타

더보기

기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