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한국국제축산박람회, 온·오프라인 개최

2022.01.14 11:29:29

기존 오프라인 전시에 더한 온라인 전시에 관심 쇄도

[축산신문 박윤만 기자] 국내 최대 축산 전문 전시회인 2022 한국국제축산박람회(이하 KISTOCK 2022, 조직위원장 송석찬)가 온·오프라인으로 열린다. 

온라인 전시는 1월 3일(월)부터 3월 31일(목)까지 3개월 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관람 가능하며, 오프라인 전시는 오는 2월 16일(수)부터 18일(금)까지 대구 엑스코(EXCO)에서 개최된다.


KISTOCK은 1999년 이래 국내 축산업의 기술 발전과 첨단화를 통한 경쟁력 강화를 유도하고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한 축산 전문 박람회로 격년제로 개최된다. ASF를 비롯해 코로나19 감염증 등 연이은 악재로 재차 개최 연기 결정을 한 바 있다.


사무국에 따르며 현재 축산 관련 160여 개 업체에서 400여개 부스 규모로 개최될 예정이며, 부문별(참가업체 기준)로는 축사시설 및 기자재 부문이 56%, 이어 사료 16%, 동물약품 5.3%, 종축․경영 등 기타 부문 8.7% 순의 형태를 띠고 있다. 네덜란드와 캐나다 등의 해외공관 참여도 이어지고 있으며 전국 축산 농가들의 문의가 지속돼 오랜만에 개최되는 KISTOCK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4년 여 만에 개최되는 KISTOCK 2022는 전시회를 직접 방문하지 못하는 소비자 역시 박람회 현장의 생생한 모습과 함께 전시에 출품한 전시품을 확인할 수 있도록 가능하도록 온라인 전시를 더해 하이브리드 형태로 진행된다.


온라인 전시는 참가업체의 출품 전시품을 박람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는 ‘디지털 쇼룸’과 오프라인 전시 현장을 영상으로 관람할 수 있는 ‘전시현장 LIVE’로 구성된다.


‘디지털 쇼룸’은 온라인 전시에 참가한 100여 개 축산 전문 업체들의 제품 정보는 물론 관심 있는 축종, 품목별로도 업체 검색이 가능하다. 이와 더불어 ‘전시현장 LIVE’를 통해 전시 현장의 생생한 모습과 축종 별 부스 탐방 영상 그리고 업체 별 제품 안내 영상 또한 볼 수 있도록 준비될 예정이다.


한편, 박람회 조직위원회는 안전한 오프라인 박람회를 만들기 위한 방역시스템을 수립하고 있다. 전시가 개최되는 엑스코는 전국 전시장 중에서도 가장 엄격한 방역태세를 준비한 곳 중의 하나이며, QR 체크인 및 방역패스 적용 등 정부 방역지침에 더해 더욱 철저한 방역시스템이 준비돼 안심하고 전시장을 찾을 수 있도록 준비된다.


송석찬 박람회 조직위원장은 “지난 3년간 축산업계는 ASF를 비롯해 코로나 19까지 겹치면서 이중고를 겪어

야 했지만, 이번 박람회가 축산업계가 고난을 극복하고 새로운 도약의 시발점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개최

와 관련 많은 우려가 있는 것도 사실이지만 철저한 방역수칙을 기반으로 오프라인과 온라인 전시회를 동시에 진행하는 하이브리드 형태의 박람회를 통해 보다 안전하고 성공적인 박람회로 이끌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박윤만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