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벌 소멸 피해농가 무이자 200억원 긴급 지원

2022.05.05 10:39:00

농협중앙회, 피해 큰 지역 25개 농·축협 통해 재해자금으로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가 양봉농가 경영 안정을 위해 무이자 재해자금 200억 원을 긴급 지원키로 했다.
농협중앙회는 지난 2일 겨울철 이상기온 등으로 꿀벌 소멸 피해가 발생해 양봉농가가 피해를 입어 무이자 재해자금을 투입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양봉농가 경영 안정 자금은 피해가 큰 지역 25개 농·축협에 지원된다. 해당 농·축협은 농협중앙회 지원을 바탕으로 피해 조합원에게 4억 원 규모의 꿀벌, 봉군, 양봉사료, 채밀 기자재, 질병진단 키트 등으로 지원해야 하며 지원 대상과 품목 등 구체적인 재해자금 활용 방안은 해당 농·축협 이사회를 거쳐 결정해야 한다.
농협중앙회는 꿀벌 소멸 피해 원인으로 이상 기후와 병해충, 천적 출현 등 여러 악재가 종합적으로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며,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양봉협회에서 파악한 결과를 보면 전체 2만3천582호의 양봉농가 중 약 18%인 4천159호에서 피해가 발생했다. 이 중 농·축협 조합원은 2천163호로 전국 피해 농가의 52%를 차지한다.
안병우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 대표는 “이번 재해자금 긴급 지원으로 피해 농가의 신속한 복구 지원과 함께 양봉 활동 재개를 도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신정훈 jw313@hanmail.net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