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하절기 대비 유방염 관리 강화

2022.05.11 10:24:41

젖소 유방염 교육자료 제작 배포·집중 컨설팅 실시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젖소 유방염 교육자료 제작 배포·집중 컨설팅 실시


때이른 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젖소 유방염 예방관리가 요구되고 있다. 

이를 위해 세종특별자치시 보건환경연구원(원장 박미선)은 관내 젖소 사육 농가 42곳 중 체세포수 3등급 이상 목장을 중심으로 젖소 유방염 검사, 예방관리 컨설팅 등 유방염 방제사업에 나섰다. 

특히 하절기에는 환경·기회성 감염병 발생이 잦아지는 만큼 농장 사양관리와 환경 소독강화 방제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실제 관내 젖소 사육농가 12곳을 대상으로 원인균을 분석한 결과, 모두 환경성 세균에 감염된 것으로 밝혀졌으며 ▲ 대장균 ▲ 녹농균 ▲ 엔테로박터균 ▲ 황색포도상구균 순으로 검출됐다.

이와 함께 낙농가에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젖소 유방염 예방·관리 교육자료’를 농가에게 배포하고 누리집에 게시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시기·증상별 ▲발생 요인별 ▲주요 원인균별 등 예방관리 대책을 체계적으로 수립해 농가별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며, 컨설팅은 개체별 치료 대책이 아닌 우군 전체에 대한 유방염 예방·관리와 항생제 내성균 발생 감소에 중점을 두고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김문배 동물위생시험소장은 “국내 젖소 1두당 유방염 발생에 따른 손실액은 약 50만 원 정도로, 체세포수 1등급과 3등급 농가의 경우 연간 약 2천만원의 소득차가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며 “낙농가 경영에 도움 주고 시민에게도 고품질 우유를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민병진 alstltl@naver.com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