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CCP인증원-신세계푸드, 스마트HACCP 선도모델 협력

2022.07.04 10:45:53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원장 조기원)과 신세계푸드(대표 송현석)는 지난 6월 24일 신세계푸드 오산공장에서 업무협약(MOU)을 맺고, 스마트HACCP 선도모델 개발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주요내용은 ▲빵류 제조업체의 스마트공장 전환을 위한 정밀진단 및 정보화 전략 수립 ▲생산공정에 필요한 솔루션 개발 및 인공지능(AI) 적용 ▲선도기업의 현장 적용 등 확산 ▲후발업체를 지원할 선도모델 해설서 가이드라인 마련 등이다.
스마트HACCP은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해 중요관리점(CCP) 모니터링을 실시간으로 자동 기록·관리해 데이터 위·변조를 방지하는 등 기존 HACCP 관리에 자동화·디지털화를 접목한 고도화된 시스템이다.
지난 2020년 2월에 도입됐고, 올 5월 말 현재 전국 124개 업체에서 스마트HACCP을 운영하고 있다.
인증원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스마트HACCP 선도모델 구축으로 식품산업 안전관리 강화를 국민에게 알릴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김영길 kimy2908@naver.com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