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사육돼지 ASF 의심축 신고

2022.11.03 11:43:44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포천 사육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축 신고가 들어왔다.

방역당국에 따르면, 경기도 포천시 일동면에 있는 한 양돈장에서 ASF 의심축이 신고됐고, 현재 경기도 북부동물위생시험소에서 정밀검사를 진행 중이다.

검사결과는 오후 13시~13시반경에 나올 예정이다.

해당 농장은 비육돈 820두 규모다.

이날 오전 도축장에서 비장종대 2두가 발견됐다.

0.5Km 방역대에는 1농가 2천300두, 0.5~3Km 방역대에는 23농가 2만8천223두, 3~10Km 방역대에는 35농가 3만5천119두 등 59농가 6만5천642두가 있다.

방역당국에서는 농장 이동제한, 농장 통제초소 설치, 인근 도로 양돈농가 소독 등 긴급 방역조치에 들어갔다.

아울러 양성이 확인될 경우 긴급 살처분, 초동 역학조사, 이동제한, 정밀검사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축산신문, CHUKSANNEWS



김영길 kimy2908@naver.com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