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우, 캄보디아 넘어 글로벌 스타로 육성 지원”

2023.08.28 09:56:23

농식품부, 캄보디아와 한우 1호 수출 협약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캄보디아에 한우가 처음으로 수출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8월 26일부터 28일까지 캄보디아와 한우 1호 수출 계약 체결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에서 농식품부 정황근 장관은 캄보디아 듣 티나(Dith Tina)농림수산부 장관 등 고위급 인사를 만나 한우 수출은 물론 양국간 농업 분야 협력 방안을 구체화 했다.

캄보디아는 높은 경제 성장률이 기대되는 아세안 국가들 중 하나이자 K-푸드에 대한 인지도가 높은 유망한 시장.

또한 지난해 발효된 한국-캄보디아 FTA의 영향으로 양국간 교역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농식품 분야에서도 적극적인 시장 확대와 우호 관계 구축이 요구되고 있다.

한우 수출 협약은 8월 27일 본격 이뤄졌다.

정황근 장관은 이날 캄보디아 최대의 물류 유통 대기업인 월드브릿지(World Bridge) 그룹의 씨어 르티(Sear Rithy) 회장, 알렛 닷슨 탄(Allen Dodgson Tan) 부회장, 월드브릿지의 계열사이자 현지 최대 식품수입업체인 오스크메르(AusKhmer) 라미 대표와 한우 수출 업체 (주)기본 이준호 대표를 직접 만나 캄보디아 내 한우 수출 확대 전략에 대해 논의<사진>했다.

월드브릿지 그룹은 캄보디아 4대 대기업 중 하나로 현지 물류의 70% 이상을 처리하고 있으며, 한우가 캄보디아에 수출될 수 있도록 한국을 직접 방문해 한우 판매 식당을 조사하고, 수출업체와 직접 소통하는 등 적극적으로 노력해왔다.

씨어 르티 회장은 정황근 장관을 만난 자리에서 “한우의 우수성에 대해 잘 알고 있으며, 한우가 케이팝(K-pop)만큼 유명해지도록 만들겠다”며 “한우 뿐만 아니라 한국 농업의 기술과 노하우를 중심으로 농업 분야 교류를 확대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정황근 장관도 양국 관계가 진일보되도록 상호 호혜적이고 진정성 있는 협력 관계를 유지하자”고 답변했다.

정황근 장관은 “눈부시게 성장하고 있는 캄보디아에 와서 현지 기업인들을 직접 만나 미래 농업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한우가 캄보디아를 넘어 세계적인 스타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 필요한 지원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축산신문, CHUKSANNEWS

김수형 kshabsolute@naver.com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