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진, ‘1일 1농장 운송시스템’…교차 감염 차단

2023.09.06 09:39:58

30년간 고집…하루 한 농장만 배송

[축산신문 기자]

최승선 BU장 “건강한 PRRS 음성 후보돈 공급 최선”

 

선진이 철저한 방역을 위해 ‘1일 1농장 운송시스템’을 30년간 고집하고 있다. 전문기업다운 모습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1일 1농장 운송시스템’은 우수한 유전능력을 가진 선진의 후보돈(F1) 운송 시, 하루에 한 농장만 배송해 타 농장으로부터 유입될 수 있는 질병의 교차 감염 등을 선제적으로 차단할 수 있게 하는 시스템이다. 
또한 선진 종돈장(GP)을 출발해 고객 농장에 분양 후 곧바로 차량 소독이 진행될 수 있도록 과정을 마련했다. 하루에 여러 곳을 이동하지 않고 한 곳만 방문하기 때문에 추가적인 운송비 부담이 발생하지만 선진은 철저한 방역 체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하기 위해 비용발생을 감수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선진은 HCMS (Hygiene Check matching Service) 프로그램을 도입하여, 단순히 후보돈을 분양하는 역할을 넘어서서 후보돈의 표준화된 격리, 순치 프로그램을 통해 어느 농장에서도 우수한 유전력이 최대로 발현될 수 있도록 관리한다. 
선진 양돈사업본부 최승선 유전자BU장은 “선진의 50년 축산 노하우로 고객 농장의 생산성 향상을 위해 다양한 시스템을 만들었다. 앞으로도 믿을 수 있는 건강한 PRRS음성 후보돈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