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벌꿀 품질관리’로 품질 고급화에 박차

2023.09.08 08:37:31

벌꿀 성분 검사 비용 및 포장재 지원 신뢰 회복
양봉농가 소득향상과 고품질 꿀벌 생산에 주력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경북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최근 이상기후로 인해 꿀벌 실종 및 질병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봉산업의 육성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벌꿀 성분 검사 비용 및 포장재를 지원하며, 벌꿀 고급화 추세에 걸맞게 ‘생산 농가의 벌꿀 품질관리’를 돕는다.

 

‘생산 농가 벌꿀 품질관리’란 지역 양봉농가에서 생산한 벌꿀을 검사기관에 보내 탄소 동위원소를 비롯한 잔류농약, 항생제 등 25종을 검사해 등급 필증을 부착하고, 등급 필증의 QR코드와 일련번호로 벌꿀의 생산지역, 생산자, 생산 연도, 유통기한 및 등급 품질관리자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하는 벌꿀 이력 관리 시스템(벌꿀 등급제 ·사진)이다.

 

이 시스템은 소비자가 QR코드를 통해 벌꿀의 품질 구분을 명확히 할 수 있어 혼란과 불신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고 있다.

이에, 군은 국산 천연 벌꿀의 품질을 평가하는 벌꿀의 성분 검사 비용과 품질검사를 받은 양봉농가에 포장재를 지원하고 있으며, 지역의 청정 벌꿀 우수성을 확보하고 소비자들의 신뢰도를 높여 농가 소득증대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사업을 점차 확대해 양봉 제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농가 소득증대는 물론 양봉 명품 브랜드화에도 힘쓸 예정이다.

김경보 축산과장은 “최근 기후변화 등으로 인한 꿀벌집단 폐사로 양봉농가가 무척 힘든 상황”이라며 “예천군 벌꿀의 상품 가치를 높여 농가 소득향상과 고품질 꿀벌 생산에 주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전우중 jwjung65@naver.com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