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안디노스틱, BVD 진단키트 인도네시아 론칭

2024.05.17 10:46:56

토털 진단시스템 구축...지속감염우 신속 격리·도태해야

세미나 모습.

 

BVD 토털 진단시스템.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메디안디노스틱(대표 오진식)은 지난 14일 인도네시아 반둥에서 소 바이러스성 설사병(Bovine viral diarrhea, BVD) 진단키트 론칭 세미나를 열고, 제품 출시를 알렸다.
이날 세미나에는 인도네시아 수의사협회, 대학 교수, 축우협회, 목장주 등 60여명이 참석했다.
세미나에서는 BVD 지속감염우(Persistently infected cattle, PI)를 효과적으로 검출해내는 방법과 진단키트를 집중 소개했다.
오진식 대표는 “BVD는 세계동물보건기구(WOAH)에 등록·관리되는 소의 소모성 질병”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지속감염우(PI)는 일생 동안 바이러스를 보유하고 배출한다. 일시감염우(Transiently infected cattle, TI)보다 바이러스 배출량이 1천배 정도 많다”고 전했다.
오 대표는 “적시에 BVD를 검사해 소 건강과 농장 경제적 피해를 막아야 한다”면서 "특히 BVD 지속감염우는 농장내 감염원으로 작용하기 때문에 신속하게 격리 또는 도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 협회에서는 BVD 바이러스 심각성과 농장 내 전파 위험, 조기진단 중요성 등을 지속적으로 홍보·교육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한편, 메디안디노스틱은 BVD 유전자 진단키트(VDx BVDV qRT-PCR), BVD 항원 ELISA 키트(VDPro BVDV Ag ELISA), BVD 항원 신속 간이진단키트(VDRG BVDV Ag Rapid kit-FE, VDRG BVDV Ag Rapid kit-SP) 등 BVD 토털 진단시스템을 완성해놓고 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김영길 kimy2908@naver.com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