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마 전 대륙에서 함께 즐긴다

2024.06.18 10:55:28

마사회, 올해 남미·아프리카 수출 확대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가 올해 새롭게 남미와 아프리카까지 한국경마 경주실황 수출을 확대하며 전 대륙으로 진출하는 쾌거를 올렸다. 
실시간으로 전 대륙에서 즐길 수 있게 된 한국경마의 해외실황수출 누적 매출은 이제 6천500억원을 넘어섰다.
한국마사회의 ‘경주실황 해외수출’ 사업은 2013년 12월 싱가포르 시범 송출로 시작됐다.  이후 한국마사회는 수출 판로를 확보하는 등 보다 공격적인 전략을 펼쳤다.
결과 2021년에는 8개국을, 2022년에는 6개국을 대상으로 정기수출을 추가했다. 특히 올해부터는 남미와 아프리카 대륙에 한국경마 실황 수출에 들어갔다.
이에 따라 한국경마 경주실황 수출국은 기존 아시아, 북미, 유럽, 오세아니아와 함께 전 대륙, 총 24개국으로 늘어났다.
한국경마 실황수출은 올 1분기 기준 전년대비 13% 향상된 약 272억원 매출액을 달성했다. 
정기환 회장은 “해외 시장에서 더 큰 성장을 이룰 것으로 기대한다. 한국마사회는 글로벌 TOP5 말산업 선도기업을 목표로 최선을 다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김영길 kimy2908@naver.com
당사의 허락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962. 6층 (우편번호:08793)
대표전화 : 02) 871-9561 /E-mail : jhleeadt@hanmail.net
Copyright ⓒ 2007 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