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2.1℃
  • 맑음서울 -1.7℃
  • 맑음대전 -2.1℃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1.6℃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3.4℃
  • 맑음고창 -1.5℃
  • 맑음제주 5.4℃
  • 맑음강화 -4.6℃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2.3℃
  • 맑음강진군 1.1℃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이제영의 차이나 리포트 <2722호>

  • No : 2279
  • 작성자 : 농협사료 중국사무소장
  • 작성일 : 2013-07-17 10:28:32

 

신희망그룹 올해 사료판매량 1천700만톤 예상

★…중국 최대사료그룹인 신희망의 올해 사료판매량이 1천700만톤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신희망그룹은 최근 비교적 큰 폭의 경영진 교체를 마치고 4대 주요방향을 정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4대 주요방향은 돼지사육규모 확대, 새로운 모델의 일체화, 해외 판매비율 제고, 판매모델 갱신 등이다.
돼지사육규모 확대의 경우 이미 있는 것을 발전시키지만 속도는 안정감 있게 진전시킨다는 방침이다. 새로운 모델 아래서의 일체화는 산업사슬의 각 부분에 대외적 출구, 즉 외부판매와 내부사용을 동시에 수행한다는 점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해외 판매비율 강화의 최종목표는 국내, 국외 판매 비율을 50대50으로 정하고 있다. 판매 모델의 갱신은 최종산품의 다원화, 그리고 IT와 전자상거래 등의 판매수단 다각화이다.
신희망그룹은 지난해 불황기를 거치면서 농목 이익 3억여위안, 사료이익 10억위안, 사육손실 2억여위안, 도축과 육제품손실 1억여위안, 기타 각종 비용 3억여위안의 성적을 거뒀다.
올해도 H7N9 AI와 사천성 지진 등으로 경영상에 일정한 압박을 받았다. 그러나 H7N9 사건은 대체로 매듭지어졌고, 최종수요가 현재 회복되고 있어 재고도 점점 해소돼 2분기의 저점후 3분기부터 점점 실적이 좋아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신희망그룹은 1982년에 설립된 중국 최대의 민영 축산업 및 식품제조 그룹으로 양계, 양돈, 사료, 육가공 등 계열화, 음식, 화학물질 및 자원, 부동산 및 인프라, 금융 및 투자, 무역 등의 사업을 하며 420개 법인에 8만여명의 임직원을 갖고 있다. 사료생산능력은 2천만톤으로 중국을 비롯해 베트남, 필리핀, 방글라데시,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스리랑카, 싱가포르, 이집트에 팔고 있다.

 

매년 자국 생산량 5배의 대두 수입

★…미국 농업부는 최근 예측보고에서 2013/2014년 중국의 대두 수입량은 6천900만톤에 달해 1년 전에 비해 약 1천만톤 증가한다고 분석했다.
중국의 현재 매년 자국산 대두의 5배 내외를 수입하고 있다. 중국산 대두는 최근 가격이 너무 높아 시장을 잃었으며, 대표적으로 미국 대두를 수입해 쓰고 있다. 미국 대두의 경쟁력은 우선 가격이 싸다는 점이다. 그 배경에는 중국 관세가 3% 내외라는 점이 작용하고 있다.
중국에선 1995년 전후 대두 주산지인 흑룡강의 생산이 감소하면서 현지가공으로만 사용하도록 한 조치가 대두 수입의 신호탄이 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사료는 주로 옥수수, 대두박 및 어분과 여러 첨가제로 구성되고, 대두박은 동물 생장과정 중 단백질 섭취의 주요 공급원이 되며 단위 점유비는 25% 내외가 된다. 1991년부터 2008년 사이 중국 사료 생산량은 3천750만톤에서 1억3천700만톤으로 증가했다. 2015년 중국 사료수요량은 2억1천700만톤에 달할 것으로 예측된다. 이러한 의미에서 중국 사육업은 계속 증가할 것이고, 미국 대두는 중국시장에서 1위 자리를 여전히 차지하고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브라질산 대두의 추격도 만만치 않다. 미국 농업부는 예측보고에서 2013/2014년 브라질의 대두 전체 수출량은 4천150만톤으로 미국의 대외수출물량인 3천946만톤을 초과할 것으로 보고 있다.

네티즌 의견 0

포토



기타

더보기
푸디웜, 친환경 곤충 단백질 세계에 알려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2022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참가…산업전시관 부스 운영 곤충 단백질을 소재로 반려동물 사료 및 다양한 사업을 하고 있는 푸디웜이 유기농 산업엑스포에 참가 곤충 단백질의 우수성을 알린다. 국내 곤충 산업을 선도기업 농업회사법인 푸디웜주식회사(대표 김태훈)는 9월 30일부터 10월 16일까지 17일간 충북 괴산군 유기농엑스포광장 일원에서 개최하는 ‘2022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에 참가해 산업전시관 부스를 운영한다. ‘2022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는 충청북도와 괴산군, 아이폼유기농국제본부(IFOAM)가 공동 주최하는 국제행사로 올해 행사에는 유기농의 어제·오늘·내일을 테마로한 ‘주제전시관’, 국내·외 친환경 관련 411개 기업과 단체가 참여하는 ‘산업관’ 등 6개 전시관이 운영된다. 이번 행사에서 푸디웜은 곤충단백질을 활용한 저알러지 반려견 사료인 ‘리얼 인섹트’를 비롯해 덴탈껌, 영양제 등을 전시하며, 방문객에게 홍보 카탈로그를 배부해 친환경 곤충 소재 기업 푸디웜을 알린다는 계획이다. 엑스포 참가로 국내 유기농 산업 정보를 공유하고, 선진 사례 벤치마킹으로 글로벌 친환경 곤충 기업 푸디웜을 한 단계 발전시킬 수 있는 계기가

기타

더보기
푸디웜, 친환경 곤충 단백질 세계에 알려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2022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참가…산업전시관 부스 운영 곤충 단백질을 소재로 반려동물 사료 및 다양한 사업을 하고 있는 푸디웜이 유기농 산업엑스포에 참가 곤충 단백질의 우수성을 알린다. 국내 곤충 산업을 선도기업 농업회사법인 푸디웜주식회사(대표 김태훈)는 9월 30일부터 10월 16일까지 17일간 충북 괴산군 유기농엑스포광장 일원에서 개최하는 ‘2022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에 참가해 산업전시관 부스를 운영한다. ‘2022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는 충청북도와 괴산군, 아이폼유기농국제본부(IFOAM)가 공동 주최하는 국제행사로 올해 행사에는 유기농의 어제·오늘·내일을 테마로한 ‘주제전시관’, 국내·외 친환경 관련 411개 기업과 단체가 참여하는 ‘산업관’ 등 6개 전시관이 운영된다. 이번 행사에서 푸디웜은 곤충단백질을 활용한 저알러지 반려견 사료인 ‘리얼 인섹트’를 비롯해 덴탈껌, 영양제 등을 전시하며, 방문객에게 홍보 카탈로그를 배부해 친환경 곤충 소재 기업 푸디웜을 알린다는 계획이다. 엑스포 참가로 국내 유기농 산업 정보를 공유하고, 선진 사례 벤치마킹으로 글로벌 친환경 곤충 기업 푸디웜을 한 단계 발전시킬 수 있는 계기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