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많음동두천 31.1℃
  • 구름많음강릉 33.8℃
  • 구름많음서울 32.3℃
  • 구름많음대전 33.7℃
  • 구름조금대구 34.4℃
  • 맑음울산 31.9℃
  • 구름많음광주 32.9℃
  • 맑음부산 32.3℃
  • 구름많음고창 30.9℃
  • 구름많음제주 32.3℃
  • 구름많음강화 29.5℃
  • 구름많음보은 31.7℃
  • 구름많음금산 31.3℃
  • 구름조금강진군 32.7℃
  • 구름많음경주시 35.4℃
  • 맑음거제 32.7℃
기상청 제공

이제영의 차이나 리포트 <3145호>

  • No : 3647
  • 작성자 : 농협사료 생산본부장
  • 작성일 : 2017-12-01 10:53:31


유전자원 보호 축산을 농촌지주산업으로

★…11월20일 제3회 국가가축유전자원위원회 성립대회가 북경에서 개최됐다. 국가가축유전자원위원회 주임인 우강진(농업부 부부장)은 대회에서 국가가축유전자원위원회의 역량을 한층 더 발휘하는 것이 필요하고, 가축유전자원보호와 이용수준 제고에 힘쓰며 특징 있고, 정교하며, 아름다운 우량 축산물 공급을 늘려 축산업이 농업 농촌 우선 발전의 지주산업으로, 또한 농민 취업 증가와 농촌 창업의 중요산업으로 선도할 것을 강조했다.
우강진은 중국은 세계 가축유전자원 대국으로 이미 지방품종 545개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중국은 지방가축품종이 풍부하고 다양하며, 국가생태안전과 농업 안전의 중요전략자원을 유지 보호하는 동시에 축산업 구조조정 업그레이드 촉진과 중요 물질기초 경쟁력을 높여야 한다고 했다. 최근 국가와 지방은 지속가능한 가축유전자원 보호와 이용을 추진하고, 정책법규로 건전한 추진을 지원하며, 자원보호능력을 높이고, 기업과 사회가 개발 이용에 공동으로 참여하고 보호하는 기본적인 구조를 형성하고 있다고 했다.
이를 위해 가축유전자원보호이용과 축산업 녹색발전 중점 5대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녹색발전 5대 사업은 건전한 종 보호 체계로 보호능력을 높이고(보호종축장, 보호구 지정, 유전자원보호명록), 모니터링 강화로 자원정보를 파악한다(모니터 예측시스템과 정보 네트워크 구축).


수입옥수수 DDGS 부가세 폐지
★…중국 재정부는 11월22일 수입옥수수주정박(DDGS)의 부가가치세를 12월20일부터 폐지한다고 발표했다. 11월초 중·미 양국 정상회담 이후 중국 외교부는 수입옥수수주정박에 부과되는 11%의 부가가치세를 폐지할 것이라고 밝혔지만 당시에는 구체적인 일정이 공개되지 않았다.
미국은 세계 제일의 DDGS 생산국이고, 중국은 제1의 수입국이다. 2015년 중국이 미국에서 540만 톤의 DDGS를 수입했고, 2016년에는 수입량이 330만 톤까지 떨어졌다. 올해는 지금까지 74만 톤을 수입했다. 2016년 1월 중국 상무부는 미국산 DDGS에 대한 반덤핑조사를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고, 2017년 초 중국은 수입 DDGS에 대한 최고 53.7%의 반덤핑관세와 11.2~12%의 반보조관세를 부과할 것으로 선포한 바 있다.


내년 미국 옥수수 파종 늘고 대두 줄 듯
★…민영분석기구인 INFORMA경제회사는 2018년도 미국 대두 파종면적은 8천963만ha로 예측하고, 이전에 예측한 9천35만ha와 비교해 72만ha가 하향된 조정치의 보고서를 발표했다. 그리고 2017년도 미국 대두 파종면적은 9천20만ha로 예측했다.
한편 INFORMA는 2018년도 미국 옥수수 파종면적은 9천142만ha로 예측하고, 이전에 예측한 9천46만ha와 비교해 96만ha 상향된 조정치를 내놓았다. 또한 2017년도 미국 옥수수 파종면적은 9천40만ha로 예측했다.  


러시아, 대두공급 최대 잠재력 갖춰

★…양유공업그룹 부사장 사영혁은 11월15일 광주에서 개최된 제12회 국제유지유원료대회에서 중국시장의 수요는 국제대두산업 발전을 선도하는 바 이는 중국의 수요가 세계 대두산업의 발전방향이기 때문이라고 했다.
중국 대두 재배업은 지난 2년간 중국 내 대두면적과 생산량이 비록 제고됐지만, 지속성과 안정성이 심히 우려되는 바, 이는 주 공급방향이 아직 식용이나 장유 등으로 유지압착은 많지 않기 때문이다. 무역에서도 올해 수입량이 다시 신기록을 세웠고, 대외의존도도 낮아지지 않아 지난해 8천323만 톤이 수입됐으며, 올해는 9천300만 톤을 초과할 것으로 예상돼 수입의존도는 90% 이상이다. 중국은 세계 최대의 대두 수입과 소비국가로 어느 국가에서든 공급을 만족시켜야 한다. 그중 러시아는 최근 대두재배업의 발전 속도가 아주 빠르고, 특히 일대일로(One Belt, 중국이 추진 중인 육상 신 실크로드 전략) 실시로 중러농업합작투자 기회를 가져오고 있다. 이에 지리적 우위와 운수안전의 우위를 기초로 러시아는 중국 미래의 가장 잠재력이 큰 대두공급국으로 부각되고 있다.

네티즌 의견 0

포토



기타

더보기
<줌인>충남 천안 ‘석정사슴농원’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꽃사슴 3두로 시작…전업농장으로 엘크로 전환…수입개방 위기 대응 습성 맞춘 관리로 경제수명 늘려 축산 전공 아들, 후계 수업 한창 젖소검정사업을 꼼꼼하게 추진했던 축협직원이 지난 20년 동안 사슴개량을 꾸준히 하여 전업규모 농장으로 만들고 아들에게 대물림 중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충남 천안시 석정사슴농원(대표 김정식(57세))이 바로 그곳이다. 연암대학교 축산학과를 졸업하고 천안축협에 입사한 김정식 대표는 젖소검정사업을 맡아보면서 고향집에서 한우를 기르다가 1991년 꽃사슴 3마리를 입식하면서 양록인이 됐다. 꽃사슴을 20두까지 늘렸으나 1995년 사슴수입이 개방되면서 사슴가격이 곤두박질, 시련을 겪었다. 그러나 위기를 기회로 생각하고 경쟁력이 있는 엘크로 전환했다. 특히 사슴이 늘어날 때마다 사슴의 습성을 파악하고 안전한 사양관리와 경제수명을 연장시켜 경쟁력 확보를 위해 사슴장을 30여칸 마련하고, 매년 두당 13∼15kg의 녹용을 생산한다. 사슴장은 직장을 다니면서 사양관리의 시간절약과 안전을 위해 자동급수장치(닛뿔)와 안개분무시설 등 사슴이 편안하게 하여 경제적인 수명 15년까지 살도록 설계한 것이 돋보인다. 김정식 대표는 “

기타

더보기
<줌인>충남 천안 ‘석정사슴농원’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꽃사슴 3두로 시작…전업농장으로 엘크로 전환…수입개방 위기 대응 습성 맞춘 관리로 경제수명 늘려 축산 전공 아들, 후계 수업 한창 젖소검정사업을 꼼꼼하게 추진했던 축협직원이 지난 20년 동안 사슴개량을 꾸준히 하여 전업규모 농장으로 만들고 아들에게 대물림 중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충남 천안시 석정사슴농원(대표 김정식(57세))이 바로 그곳이다. 연암대학교 축산학과를 졸업하고 천안축협에 입사한 김정식 대표는 젖소검정사업을 맡아보면서 고향집에서 한우를 기르다가 1991년 꽃사슴 3마리를 입식하면서 양록인이 됐다. 꽃사슴을 20두까지 늘렸으나 1995년 사슴수입이 개방되면서 사슴가격이 곤두박질, 시련을 겪었다. 그러나 위기를 기회로 생각하고 경쟁력이 있는 엘크로 전환했다. 특히 사슴이 늘어날 때마다 사슴의 습성을 파악하고 안전한 사양관리와 경제수명을 연장시켜 경쟁력 확보를 위해 사슴장을 30여칸 마련하고, 매년 두당 13∼15kg의 녹용을 생산한다. 사슴장은 직장을 다니면서 사양관리의 시간절약과 안전을 위해 자동급수장치(닛뿔)와 안개분무시설 등 사슴이 편안하게 하여 경제적인 수명 15년까지 살도록 설계한 것이 돋보인다. 김정식 대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