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많음동두천 29.6℃
  • 구름조금강릉 34.8℃
  • 구름많음서울 31.8℃
  • 구름조금대전 33.4℃
  • 구름조금대구 34.2℃
  • 맑음울산 32.0℃
  • 구름많음광주 30.9℃
  • 맑음부산 32.0℃
  • 구름많음고창 32.7℃
  • 구름많음제주 32.8℃
  • 흐림강화 30.2℃
  • 구름조금보은 30.4℃
  • 구름많음금산 31.5℃
  • 구름많음강진군 32.2℃
  • 맑음경주시 34.5℃
  • 맑음거제 31.8℃
기상청 제공

이제영의 차이나 리포트 <3137호>

  • No : 3633
  • 작성자 : 농협사료 생산본부장
  • 작성일 : 2017-11-03 10:49:57


산동성, 중국 첫 사료추적시스템 도입

★…10월18일 산동성 사료감독관리사업회의가 태안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선 올해 사료산품 품질모니터링과 감독관리 등 사업실시 상황이 보고됐고, 현재 사료산업 발전과 감독관리사업이 당면한 문제를 분석하는 동시에 연도 말 이전 중점 추진하는 ‘사료품질안전관리규범’ 검사 심사결정 등이 논의됐다.
회의에서 제시된 연도 말 이전 사료감독관리 중점추진부문으로 ‘사료품질안전관리규범’ 실시는 8월초 산동성 축산수의국이 규범문서를 배포해 중국에서 처음으로 사료추적시스템을 전면 추진키로 확정하고, 각 시는 ‘산동성 사료품질안전관리규범 현장심사결정표’에 따라 1천800여개 사료생산기업에 대한 모든 배합사료와 프리믹스사료의 현장 심사결정을 완료키로 했다. 또한 사료생산, 수의약품생산, 경영부분에 대한 감독관리 사항을 공개하고, 점차 모든 규모이상 가축사육장으로 확대하며 아울러 위법 범죄행위의 노출에 역점을 두기로 했다.


흑룡강성 ‘2소1돼지’로 양돈 규모화

★…흑룡강성 축산수의국은 올해 표준화규모사육에 역점을 두고 ‘2소1돼지’ 프로젝트 건설을 조속히 추진해 양돈업의 구조전환과 업그레이드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흑룡강성 ‘2소1돼지’ 규모화 사육장 건설 프로젝트는 총 560개로 9월 말까지 이미 530개소를 착공해 착공률은 95%를 보이고 있고, 이미 준공한 곳은 절반이 넘어선 281개소이다.
흑룡강성 제12차 당 대회에 제출된 ‘장대한 현대 축산업 발전 실시 2소1돼지 공정’에 따라 축산업 발전에 힘써 축산 강성을 건설하고 성내의 환경자원 우세와 정책유도 지원 하에 중국 양돈업 10대 기업 모두가 흑룡강성에 사업장을 배치해 흑룡강 축산업을 업그레이드하게 됐다. 향후 5년 광동원씨, 하남목원, 사천천조, 심천금신농 등 20개 기업이 흑룡강성에 800억 위안을 투자해 4천만 두의 돼지생산능력을 갖출 계획이다. 9월 말 현재 젖소목장은 80개소가 준공돼 젖소 10만두가 입식됐고 돼지규모화 사육장은 99개소가 준공돼 40만두가 입식됐다. 또한 육우 암소사육장은 82개소가 준공돼 4만두가 입식됐고, 육우 비육장은 20개소가 준공돼 2만두가 입식됐다.


생산 감축 수요증가에 양고기가격 폭등
★…가을이 깊어지고 날씨가 쌀쌀해지면서 따끈한 샤브샤브 요리가 식탁에 오르고 있다. 샤브샤브 요리에는 양고기가 빠지지 않는다. 양고기는 동절기에 몸을 따뜻하게 해주는 식재료로 가을과 겨울은 양고기 판매성수기이다. 최근 단기간 내 양고기 가격이 수요증가에 따라 대폭 상승하는 현상이 나타났다.
최근 2년 간 양고기시장은 전체적으로 아주 경기가 좋지 않아 2014년부터 불황이 지속됐고, 많은 사육농가들이 생산 감축을 했다. 최근 기온이 계속 비교적 낮았고, 입동이 임박함에 따라 양고기 샤브샤브는 많은 사람들이 찾게 됐다. 이에 수요도 증가하고 양고기 가격도 단기간에 상승했다. 가격은 현재 북경수둔시장에서 1kg당 60위안에 이르렀다. 이는 양 앞다리 가격을 표준으로 한 것으로 10월 초에 비해 10위안이 올랐고, 9월에 비해서는 약 15~20위안이 올랐다.


육용오리 연간 6회전…농가에 인기축종
★…최근 육계와 육용오리 가격이 안정된 가운데 상승세를 보이면서 이윤도 계속 높게 형성돼 사육농가와 사육수수가 계속 증가했다. 현재 가공 도압 능력과 시장판매 추세의 분석에 따르면 새로운 육용오리 사육업 모델이 발전해 농가들의 소득 작목으로 확대되고 있다.
육용오리는 첫째 생산속도가 아주 빨라 8주령 체중이 3.5~4.0kg에 이르고, 사료요구율은 3.1이며, 심지어 6~7주령에도 출하할 수 있다. 둘째 출하체중은 대체로 3kg이상으로 그 중 가슴과 다리가 특히 발달돼 산육률이 높고, 8주령의 가슴육은 600g이상에 이른다. 셋째 조기생장이 빨라 전체 사육주기는 대체로 42~56일이고, 자금회전주기가 빠르며 집약화 생산에 적합해 오리사육 시 온도와 습도 등 환경조건 관리도 용이하다. 넷째 올인-올 아웃으로 시장수요에 따라 출하일령을 조절해 경제적 이익을 올릴 수 있고, 계열화 체계로 더 많은 수익도 낼 수 있다.

네티즌 의견 0

포토



기타

더보기
<줌인>충남 천안 ‘석정사슴농원’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꽃사슴 3두로 시작…전업농장으로 엘크로 전환…수입개방 위기 대응 습성 맞춘 관리로 경제수명 늘려 축산 전공 아들, 후계 수업 한창 젖소검정사업을 꼼꼼하게 추진했던 축협직원이 지난 20년 동안 사슴개량을 꾸준히 하여 전업규모 농장으로 만들고 아들에게 대물림 중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충남 천안시 석정사슴농원(대표 김정식(57세))이 바로 그곳이다. 연암대학교 축산학과를 졸업하고 천안축협에 입사한 김정식 대표는 젖소검정사업을 맡아보면서 고향집에서 한우를 기르다가 1991년 꽃사슴 3마리를 입식하면서 양록인이 됐다. 꽃사슴을 20두까지 늘렸으나 1995년 사슴수입이 개방되면서 사슴가격이 곤두박질, 시련을 겪었다. 그러나 위기를 기회로 생각하고 경쟁력이 있는 엘크로 전환했다. 특히 사슴이 늘어날 때마다 사슴의 습성을 파악하고 안전한 사양관리와 경제수명을 연장시켜 경쟁력 확보를 위해 사슴장을 30여칸 마련하고, 매년 두당 13∼15kg의 녹용을 생산한다. 사슴장은 직장을 다니면서 사양관리의 시간절약과 안전을 위해 자동급수장치(닛뿔)와 안개분무시설 등 사슴이 편안하게 하여 경제적인 수명 15년까지 살도록 설계한 것이 돋보인다. 김정식 대표는 “

기타

더보기
<줌인>충남 천안 ‘석정사슴농원’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꽃사슴 3두로 시작…전업농장으로 엘크로 전환…수입개방 위기 대응 습성 맞춘 관리로 경제수명 늘려 축산 전공 아들, 후계 수업 한창 젖소검정사업을 꼼꼼하게 추진했던 축협직원이 지난 20년 동안 사슴개량을 꾸준히 하여 전업규모 농장으로 만들고 아들에게 대물림 중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충남 천안시 석정사슴농원(대표 김정식(57세))이 바로 그곳이다. 연암대학교 축산학과를 졸업하고 천안축협에 입사한 김정식 대표는 젖소검정사업을 맡아보면서 고향집에서 한우를 기르다가 1991년 꽃사슴 3마리를 입식하면서 양록인이 됐다. 꽃사슴을 20두까지 늘렸으나 1995년 사슴수입이 개방되면서 사슴가격이 곤두박질, 시련을 겪었다. 그러나 위기를 기회로 생각하고 경쟁력이 있는 엘크로 전환했다. 특히 사슴이 늘어날 때마다 사슴의 습성을 파악하고 안전한 사양관리와 경제수명을 연장시켜 경쟁력 확보를 위해 사슴장을 30여칸 마련하고, 매년 두당 13∼15kg의 녹용을 생산한다. 사슴장은 직장을 다니면서 사양관리의 시간절약과 안전을 위해 자동급수장치(닛뿔)와 안개분무시설 등 사슴이 편안하게 하여 경제적인 수명 15년까지 살도록 설계한 것이 돋보인다. 김정식 대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