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일)

  • 맑음동두천 13.9℃
  • 구름조금강릉 16.4℃
  • 맑음서울 17.0℃
  • 맑음대전 16.8℃
  • 구름조금대구 18.7℃
  • 흐림울산 17.8℃
  • 맑음광주 17.8℃
  • 맑음부산 19.8℃
  • 맑음고창 17.2℃
  • 구름조금제주 20.2℃
  • 맑음강화 17.4℃
  • 맑음보은 12.8℃
  • 맑음금산 14.1℃
  • 맑음강진군 18.5℃
  • 구름조금경주시 17.0℃
  • 맑음거제 19.0℃
기상청 제공

축산사료상생발전 기금 조성 ‘무산’

4년간 100억원 조성 협약 결국 ‘물거품’
일각 “축산 공익가치 제고 대체기금 필요”

[축산신문 김영란  기자] ‘축산업·사료산업 상생발전 기부금’ 마련이 결국 좌초됐다. 이에 따라 이를 대체할 만한 기금 마련을 제안하는 목소리가 나온다.
한국사료협회, 농협축산경제, 한국축산환경시설기계협회, 축산관련단체협의회는 지난 2015년 11월 ‘상생발전 선언문’의 채택과 함께 협약을 체결하고, 4년간 100억원의 상생기부금 조성을 약속했었다.
그리고 그 이듬해인 4월에 사료협회는 ‘축산업·사료산업 상생발전 기부금’ 전달식을 통해 25억원을 쾌척했다. 
그런데 그 이후 진행 과정상 여러 가지 문제점이 노출됨에 따라 이 기부금 조성을 더 이상 하지 않기로 했다.
그럼에도 축산업계를 둘러싼 환경문제 등 축산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을 위한 자금을 마련, 축산업의 가치를 홍보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끊이지 않고 있다.
축산업계의 한 원로는 “축산에 대한 진정한 가치를 제대로 알리기 위해서는 축산인들이 앞장서야 한다”며 “축산업에 몸 담고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라도 축산 발전이라는 공익을 위해 순수한 마음으로 축산발전기금 마련에 자발적으로 참여, 축산의 긍정 이미지를 확산시켜 나갔으면 한다”고 제안하고 나섰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