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9 (금)

  • 구름조금동두천 23.5℃
  • 구름많음강릉 28.0℃
  • 흐림서울 24.3℃
  • 대전 23.8℃
  • 흐림대구 26.1℃
  • 울산 25.5℃
  • 광주 23.2℃
  • 흐림부산 24.9℃
  • 흐림고창 23.3℃
  • 구름많음제주 27.1℃
  • 맑음강화 23.0℃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5.8℃
  • 흐림거제 24.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힘 모아 구제역 조기종식을”

전북축협 조합장들 운영협의회서 결의

[축산신문 ■군산=김춘우 기자]

 

전북지역 축협조합장들이 운영협의회를 열고 구제역 조기종식을 위한 결의를 다졌다.
전북축협조합장운영협의회(회장 서충근·익산군산축협장)는 지난 6일 전북 군산시 농협사료 군산바이오(장장 최현규)에서 회원조합장과 농협중앙회 지사무소장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제 2차 운영협의회<사진>를 개최했다. 이날 협의회는 충북지역 구제역 발생소식으로 침울한 가운데 열렸다.
서충근 협의회장은 인사말에서 “한동안 고병원성AI의 전국적 확산으로 축산 종사자들과 방역담당 인력들이 일대 홍역을 치룬 가운데 또다시 구제역 발생해 안타까움과 상실감이 크지만 이럴 때 일수록 우리 축산업계가 더욱 심기일전해 위기를 극복해 나가야 할 것”이라며 일선 축협조합장들의 선도적인 역할을 당부했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새만금 간척지 내에 우량송아지 단지 조성 사업에 관한 진행사항 보고가 있었다. 이후 전북축산 현안사업 관련 논의에서 전북축협 조합장들은 남원 소재 대규모 오리·닭 복합 가공공장을 전북지역 축협이 인수 시 농협중앙회 차원의 지원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으고, AI 살처분 농가의 입식·금융지원 방안과 함께 중앙회에 안건으로 건의키로 했다. 이와 함께 전북축협 회원 조합간 직원 인사이동에 대한 협의도 이뤄졌다.
한편, 이날 협의회에서 군산바이오 최현규 장장으로부터 군산바이오에 대한 현황 설명도 있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