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토)

  • 맑음동두천 24.6℃
  • 맑음강릉 28.7℃
  • 구름조금서울 25.8℃
  • 맑음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4.9℃
  • 구름많음울산 24.1℃
  • 구름조금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23.6℃
  • 흐림제주 26.9℃
  • 구름조금강화 24.2℃
  • 맑음보은 22.8℃
  • 맑음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4.3℃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종합

40년 발자취 보며 새 도약 다짐

농경연, 개원 기념식 갖고 역사관 ‘길’ 개관

[축산신문 김은희 기자] 한국농촌경제연구원(원장 김창길, 이하 농경연)이 지난 1일 개원 40주년을 맞았다.
농경연은 지난달 30일 전남 나주 연구원 대강당에서 40년의 발자취를 돌아보고 새로운 도약을 다짐하는 개원 40주년 기념식<사진>을 가졌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김창길 원장을 비롯해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 김경규 농림축산식품부 기획조정실장, 역대 원장 등 전·현직 임직원 350여명이 참석했다.
김창길 원장은 기념사에서 “개원 40주년이 되는 오늘까지 농업과 농촌의 발전, 농업인의 보다 나은 삶을 위해 끊임없이 고민해왔다. 그러나 우리 농업·농촌은 농가소득 정체, 인구 고령화와 농촌지역 공동화 등 중대한 과제에 직면해 있다. 더욱 빨라지는 정보화와 세계화의 흐름은 농업에 더 큰 도전으로 다가오고 있다”고 했다. 김 원장은 “농업·농촌은 건강한 먹거리를 책임지는 삶터이자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일터, 국민에게 휴식을 줄 수 있는 쉼터로 주목받고 있다. 농경연이 위기를 기회로 승화시킬 수 있는 주춧돌이 되자”고 했다.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은 세 가지 역할을 당부했다. 첫째 도시의 인구를 농촌으로 돌아오게 하는 연구에 힘써줄 것, 둘째 농업·농촌의 6차 산업화를 더욱 강화·정교화 해 좋은 일자리를 만들고 이것을 통해 도시의 청년들이 돌아올 수 있도록 하고, 셋째 지구 온난화 문제의 해결을 강조했다.
김경규 농식품부 기획조정실장은 “우리 농업·농촌·식품 정책 전반에 걸쳐 한국농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는 일을 농경연이 성공적으로 수행해 왔다”고 했다.
이날 농경연은 40년의 연혁과 연구사를 알리기 위한 공간으로 구성된 40주년 역사관 ‘길’을 개관했다. 연구원 1층에 자리 잡은 역사관에는 40년을 기록한 사진, 문서, 보고서, 영상 등이 누구나 관람할 수 있도록 전시돼 있다.
1978년 설립된 농경연은 급격한 산업화와 고도성장 속에서 농업·농촌발전을 위한 연구를 수행하며 농정을 뒷받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