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4 (토)

  • 맑음동두천 1.4℃
  • 구름많음강릉 5.4℃
  • 연무서울 2.4℃
  • 구름많음대전 4.0℃
  • 구름많음대구 0.8℃
  • 맑음울산 3.0℃
  • 광주 1.9℃
  • 맑음부산 6.8℃
  • 구름많음고창 4.4℃
  • 구름많음제주 11.4℃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0.2℃
  • 맑음금산 6.2℃
  • 흐림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대동공업, 3분기 누적 매출 `사상 최대’

5천300억원 기록…내수·북미시장서 모두 `선전’

[축산신문 박윤만  기자] 대동공업(공동대표 김준식·하창욱)은 3분기 누적으로 매출 5천300억원, 영업이익 362억원을 기록, 전년도 연매출 4천758억원을 넘어서는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3분기 실적만 떼어놓고 봤을 때도 매출 1천558억원, 영업이익 69억원을 올려 전년동기 매출 917억원, 영업손실 76억원과 비교해 매출은 70% 신장했고 영업이익은 흑자 전환했다. 
대동공업은 북미와 국내에서 모두 좋은 실적을 거뒀다.
북미법인 연간 매출은 2018년 2천334억원으로 2016년 1천759억원 대비 약 33% 증가했다. 올해 3분기 누적 매출은 2천207억원으로 전년 동기 1천815억원보다 약 22% 성장했다. 
국내 시장에서도 꾸준히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2014년 2천387억원에서 2018년 2천653억원으로 약 12% 가량 늘었다. 올해 3분기 누적 국내 매출은 2천357억원으로 전년 동기 2천291억원 대비 약 3% 가량 신장했다.
대동공업은 국내 및 북미에 안정적인 기반을 마련하고 유럽 시장과 신사업 개척에 힘을 쏟고 있다. 
유럽 법인 외 독일 사무소를 개설해 현지 직판 체제 구축에 나섰다. 아울러 크로아티아, 폴란드에 신규 총판을 유치하는 등 영업망을 확대하고 있다.
엔진의 경우 티어(TIER)5, 스테이지(STAGE)5 등 배기가스 규제에 대응해 품질과 성능을 더욱 개선한 라인업을 통해 건설, 산업기계 판매 사업을 강화할 방침이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