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6 (목)

  • 구름조금동두천 -1.6℃
  • 구름많음강릉 1.8℃
  • 구름많음서울 0.2℃
  • 구름많음대전 0.8℃
  • 구름많음대구 4.0℃
  • 구름많음울산 3.6℃
  • 흐림광주 3.2℃
  • 구름많음부산 4.7℃
  • 흐림고창 1.1℃
  • 흐림제주 7.0℃
  • 구름조금강화 -3.2℃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0℃
  • 흐림강진군 3.5℃
  • 구름많음경주시 1.4℃
  • 구름많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시중 판매 계란 78%가 1등급 이상

소비자시민모임, 시중 50개 제품 품질 검사 결과
산란일 30일 지나도 신선도 양호…냉장유통 확대를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계란 대다수가 1등급 이상 품질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시민모임(회장 백대용)은 산란일자 표시제 이후 시판 계란의 신선도 등 품질을 파악하기 위해 지난해 11월 11~26일 서울시내 대형마트와 슈퍼마켓, 전통시장, 백화점에서 판매하는 계란 50개 제품, 2천500알(제품당 50알씩)을 수거해 축산물품질평가원을 통해 품질 검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50개 제품 중 등급이 가장 높은 1+등급은 절반인 25개(50.0%), 1등급은 14개(28.0%), 2등급은 11개(22.0%)로 조사됐다. 1등급 이상이 전체 검사 제품 중 78%에 달했다.
계란의 신선도를 알 수 있는 호우단위 검사에서는 50개 조사제품 중 41개(82.0%)가 호우단위 72 이상인 A급에 해당했다. B급은 8개(16.0%), C급은 1개(2.0%)였다.
소비자시민모임은 2012년에도 시중 계란의 품질 및 신선도를 조사한 바 있다.
이번 조사결과를 2012년도와 비교해보면 조사대상의 평균 호우단위는 65.2에서 79.3으로 약 21.6% 높아졌다.
계란 산란일 경과에 따른 신선도 변화에서는 냉장보관된 계란의 경우 산란일로 30일 경과 시점에도 신선도가 양호했다.
소비자시민모임은 “품질이 저하될 가능성이 있으므로 계란 전반으로 냉장유통을 확대하고, 판매 진열뿐 아니라 이동, 보관 과정에서도 냉장유통이 준수되는지에 대한 점검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